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9

변하지 못하면 죽는다: 에이전시의 진화

장원정 장원정 외 1명
변하지 못하면 죽는다: 에이전시의 진화
R/GA의 미래형 에이전시 모델

요즘 '핫한' 에이전시를 꼽으라면 대부분 IPG 그룹 소속의 R/GA를 꼽을 것이다. 오랫동안 계속 스스로를 변화시키며 시대의 흐름을 가장 주도적으로 잘 이끌고 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영상 특수효과 전문업체였던 R/GA는 7년 주기로 사업 모델을 바꾸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리고 올해 또다시 사업 모델을 바꾸었다고 선언하는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했다.

 

2017년 칸 광고제에서 셀러브리티가 나오지 않는 세션 중 가장 많은 인파가 몰렸던 R/GA의 세션에서 발표된 내용을 자세히 소개해 보겠다.R/GA 세션이 시작되는 모습. 맨 뒤에 트레이드 마크인 검은색 베레모를 쓴 CEO 밥 그린버그가 걸어 들어오고 있다. ©장원정

Session: Disruption By Design - Creating The Next Agency Model(디자인을 통한 파괴 - 차세대 에이전시 모델 창조)
Hosted by:
R/GA
Speakers: Bob Greenberg, Nick Law, Barry Wacksman, Saneel Radia

R/GA는 세션에서 파괴적인 광고 회사에 그칠 게 아니라, 직접 '파괴자'가 돼라(don't be disruptive, be a disruptor)는 발언을 하며 화두를 던졌다. 그리고 덧붙여 "가장 성공하고 있을 때 사업 모델을 뒤엎으라."고 조언했다. 그만큼 자본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아마존의 제프 베조스는 광고 예산은 혁신을 하지 않는 대가로 치르는 세금과 같다고 말했다. 계속 혁신을 하고 있으면 굳이 나를 알리려 광고에 돈을 쓸 필요가 없다는 말이다. 그렇다면 시의성(relevant)을 갖춘 브랜드가 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지금 광고 업계에는 위기 의식이 팽배하다. 이유는 간단하다. 사람들의 미디어 소비 행태가 급격히 바뀌고 있는데, 광고 업계는 전통적으로 옛 시절의 미디어 소비 행태를 기반으로 발달했기 때문이다. 미래에는 신기술 및 그 기술을 사용한 서비스의 이용자가 생산한 수많은 데이터가 시대의 화폐이자 동력이 될 것이다.

세션 중 짤막하게 R/GA의 플레이북(Playbook, 운영 철학)을 소개했다.

  • 사람들에게 동기를 부여해 주는 '브랜드 목적 의식'을 정의하는 데서부터 시작하라
  • 혁신을 통해 가치를 창조하라
  • 모든 부분들이 서로 연결된 하나의 생태계를 만들어라
  • 인프라와 경험을 설계하라
  • 데이터를 활용해 멤버십을 늘려라
  • 하나의 문화 안에서 생존하고, 그 세계 안에서 진정성 있게 행동하라
  • 이것이야 말로 우리가 만드는 것은 광고에 불과하다는 생각을 뛰어넘도록 한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22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이**

    광고쟁이와 브랜드쟁이라는 두 가지의 시각으로 바라본 구성이 좋았습니다. 알찬 내용과 각기 다른 관점에서의 인사이트를 풀어낸 점도 좋았습니다. (정말 행사 기간 동안 바쁘게 다니시면서 열심히 보고 듣고 오신 것 같네요. ^^)

    아쉬운 점은, 프롤로그에 브랜드쟁이로 먼저 시작하였는데, 글의 구성은 광고쟁이 부분부터 나와서 흐름이 약간 끊기는 느낌을 받았고, 에필로그에서 두 저자의 시각이 합쳐져서 인사이트가 도출되었다면 (혹은, 새로운 화두를 던지거나..) 더 의미있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 김**

    답답한 일상과 불안한 대행사의 삶에 큰 귀감과 위로가 되는 글

총 20개의 챕터 238분 분량
  1. 1. 브랜드쟁이와 광고쟁이, 칸에서 만나다: 프롤로그

  2. 2. 존재의 위기에 맞닥뜨린 광고 대행사들: 광고쟁이가 느낀 칸의 변화(1)

  3. 3. 인공 지능 그리고 데이터: 광고쟁이가 느낀 칸의 변화(2)

  4. 4. 시장을 넘보는 컨설턴트들: 광고쟁이가 느낀 칸의 변화(3)

  5. 5. 중국의 위력: 광고쟁이가 느낀 칸의 변화(4)

  6. 6. MEANINGFUL: 올해의 주요 크리에이티브(1)

  7. 7. HACKING: 올해의 주요 크리에이티브(2)

  8. 8. SIMPLE: 올해의 주요 크리에이티브(3)

  9. 9. 변하지 못하면 죽는다: 에이전시의 진화

    9.1. R/GA의 미래형 에이전시 모델

    9.2. AKQA Future Lions, 꿈나무들을 지원하다

    9.3. SapientRazorfish와 PHD, 미래를 이해하려는 다양한 노력들

  10. 10. 당당하게 진화하라: 광고인의 미래(1)

  11. 11. 혁신, 시의성, 용기: 광고인의 미래(2)

  12. 12. 브랜드쟁이가 칸에서 보고 느끼고 배운 것들

  13. 13. 광고는, 크리에이티브는 세상을 바꿀 힘이 있다

  14. 14. 디지털 시대의 브랜드, 과연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가

  15. 15. 올해의 마케터, 버거킹: 칸에서 만난 브랜드 1

  16. 16. 아디다스는 절대 멈추지 않는다: 칸에서 만난 브랜드 2

  17. 17. 사람들은 왜 지루함에 열광할까: 콘텐츠의 미래 1 

  18. 18. 브랜디드 콘텐츠: 콘텐츠의 미래 2

  19. 19. 무엇을 보고 느끼고 배웠을까: 에필로그

  20. 20. 부록: Any Questions? Any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