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팀 설계에 앞서

어떤 팀이든 '좋은 성과'는 실행 과정에서 효율을 높일 때 나타난다. 그렇다면 강팀을 만들기 위한 설계 단계에서 고려해야 할 요소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첫째, 경기에 투입되는 인원수 규칙을 지켜야 한다. 예를 들어 한정된 인원으로 최적의 축구단을 꾸리기 위해서는 11명의 3배수를 기본으로 두고, 입대나 부상 등 예기치 못한 사태에 대비하고자 '11x3+α'로 설계한다. 만약 총연봉을 제한하는 제도를 채택한 종목이라면, 연봉까지 반영하여 선수 규모를 구축해야 한다.

 

둘째, 팀 전력을 구성하는 핵심 요소가 무엇인지 알아야 한다. 이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면 각 요소를 강화하는 기능이 잘못 설계될 수 있다.

 

셋째, 선수의 플레이를 낱낱이 기록으로 남겨 계량화할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이 기록을 공정한 보상을 위한 평가 자료로 활용하면 선수에게 동기를 부여할 수 있다.

 

넷째, 운동선수는 직업 수명이 짧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 체력이 필수 요소가 되는 직업의 특성상, 대다수 종목에서 30대 중반이 되면 선수는 은퇴한다. 따라서 전력 강화 작업 및 선수단 구성은 선수들의 남은 직업 수명을 고려해 설계해야 한다.

 

아래에서 이 요소들을 하나씩 들여다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