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9

부록(2) 선댄스의 아티스트들

황수진 황수진 외 1명
부록(2) 선댄스의 아티스트들
스타의 산실, 선댄스 지원 프로그램

쿠엔틴 타란티노의 <저수지의 개들(Reservoir Dogs)>(1992), 폴 토마스 앤더슨(Paul Thomas Anderson)의 <리노의 도박사(Hard Eight)>(1996), 대런 아로노프스키(Darren Aronofsky)의 <레퀴엠(Requiem for a Dream>, 데이미언 셔젤(Damien Chazelle)의 <위플래시(Whiplash)>(2014), 라이언 쿠글러(Ryan Coogler)의 <오스카 그랜트의 어떤 하루(Fruitvale Station)>(2013)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모두 선댄스 영화제 초청작이자 감독 데뷔작이다. 그리고 모두 선댄스 장편영화 프로그램인 시나리오 작가 랩에서 개발되었다. 매년 선댄스 협회는 장편영화 프로그램에 5일짜리 시나리오 작가 랩(총 2회, 각 12편 프로젝트), 감독 랩(8편 프로젝트), 편집 실습(2편)을 마련하고 있다.

 

선댄스의 순간들: 저스틴 린의 등장

2002년 <베터 럭 투모로우(Better Luck Tomorrow)>가 선댄스 영화제에 초청되었다. 이 영화는 LA 근교 중산층 아시아계 청소년이 겪는 일탈과 정체성 문제를 다룬다. 자신의 데뷔작을 찍기 위해, 감독 저스틴 린(Justin Lin)은 신용카드 대출로 제작비를 마련했다.

ⓒMTV Films

이 영화와 감독이 유명해진 계기가 바로 선댄스 영화제다. 세 번째 상영 후 있었던 관객과의 대화에서, 한 아시안 관객은 아시아인 감독이 어떻게 아시아인의 부정적인 모습을 그려낼 수 있는지 물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그때 한 비(非) 아시안 관객이 일어서서 말했다.

백인 감독은 왜 백인을 부정적으로 그려냈느냐는 비판을 듣지 않는다. 아시아계 영화인들 역시 자기가 원하는 캐릭터를 보여줄 권리를 가진다.

그 관객은 유명한 영화평론가 로저 이버트(Roger Ebert)였다. 이후 그는 이 영화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었다. 

<Fast and Furious 6> 촬영장의 린 감독 ⓒJoshua Henson16년이 흐른 지금, 저스틴 린은 <인디에서 할리우드로(Indie Go Hollywood)> 프로그램에 패널로 초청되었다. 그는 2002년 선댄스에서의 바로 그 순간 <베터 럭 투모로우>를 둘러싼 새로운 흐름을 느꼈다고 회상한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7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김**

    선댄스 영화제에 참여하는 사람들의 의견을 통해 영화산업이 무엇에 집중하고 있고 어떻게 그 생각을 발전시키려 하는지 파악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영화 산업에 대한 전체적인 구조를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좋은 컨텐츠를 제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김**

    선댄스영화제에 관심이 많았고 국내영화제는 물론 해외의 다른 영화제들과 선댄스는 어떻게 다를까 궁금증도 컸는데, 마치 현장에 함께 다녀온 것처럼 생생하면서도 정보도 알차게, 그리고 다양하게 테마를 갖고 이야기해주시듯 콘텐츠를 전달해주셔서 너무나 흡입력 있게 읽었어요. 좋은 콘텐츠 만들어주셔서 고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