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8

스웨덴인들의 음식 문화: Linas Matkasse

스웨덴인들의 음식 문화: Linas Matkasse

스웨덴의 음식 트렌드를 이끈다

스웨덴 이주를 결정했을 때, 나에게 큰 고민 중 하나는 음식이었다. 살면서 가장 중요한 것이 결국 의식주인데, 과연 입에 맞지 않는 음식을 먹고살면서 행복할 수 있을까? 미식가는 아니더라도 한국에서 다양한 맛집을 찾아다니는 것이 생활의 큰 즐거움 중 하나였던 나이기에, 스웨덴 음식들이 입에 잘 맞을지 걱정이었다.

 

안타깝게도 스웨덴은 전통적으로 음식으로 유명한 나라는 아니었다. 오히려 음식이 맛없기로 유명한 영국과 더불어 유럽에서 가장 음식이 맛없기로 손꼽히는 나라 중 하나였다. 스웨덴을 대표하는 음식이라면 이케아 매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미트볼이나 팬케이크인데, 단출하면서도 외식 가격은 상당히 높은 편이라 관광객들에게 좋은 평을 받지 못하고 있다.스웨덴 음식이라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음식이 되어버린 이케아의 미트볼. 실제로 스웨덴 음식 수출의 90%는 이케아를 통해 이루어지고 있다. ©IKEA

하지만, 스웨덴에 살면서 새롭게 알게 된 것이 있다. 건강한 식문화와 까다로운 식재료 선택에 있어서만큼은 스웨덴인들이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사실이다. 대부분의 스웨덴인들은 지방, 설탕, 밀가루 등 현대인의 건강에 위협이 되는 것들은 얄미울 정도로 피하고, 채식 위주의 가벼운 식사만 한다. 소, 돼지고기 등 붉은 고기를 기피하는 사람들이 많고, 과음이나 과식을 하는 것에 대해서는 극히 거북해한다.


최근 전 세계적인 웰빙 열풍과 건강한 음식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며, 스웨덴 음식은 점차 유럽에서 '건강'과 '트렌드'를 상징하는 음식으로 인정받기 시작했다. 더 이상 음식으로 놀림받는 국가가 아니라, 음식을 먹기 위해 관광객이 찾아오는 국가가 된 것이다.

 

최근 스웨덴 내에서 아시아 요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한중일을 포함한 다양한 국가의 요리법을 접목한 건강하고 색다른 음식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수년 전까지만 해도 보기 어려웠던 다양한 아시안 퓨전 레스토랑들이 스톡홀름 시내에 즐비하며, 많은 스웨덴인들이 비빔밥과 김치 정도는 잘 알고, 즐겨 먹는다. 주변 친구들 중에도 직접 김치를 담가보고 싶어 하거나, 한국의 김을 구해 색다른 요리를 만들어내는 친구도 있다는 것이 다소 신기하게 느껴진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20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박**

    스웨덴에 대해서 막연하게 알고 있던 것들을 '모두 아는 것' 처럼 살고 있었던 저에게 이 글은 마치 돌로 머리를 얻어맞은듯한 충격을 주었습니다. 그 만큼 작성자님의 글을 통해서 많은 것을 알아갔다는 뜻입니다.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박**

    볼브, 스포티파이, 이케아와 같이 스웨덴의 유명한 회사들 외에 몰랐던 사례에 대해서 알 수 있어 좋았습니다.
    특히 직접 스웨덴에 계시다보니 더욱 현장감 있는 글이었던 것 같네요.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스웨덴에 가서 저자 분도 만나보고 싶습니다 :)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