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2

소통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드는 작가: 외적 요소(1)

소통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드는 작가: 외적 요소(1)

미술 작품의 가격을 결정하는 일곱 가지 외적 요인

누가 미술 시장을 움직이는가? 널리 알려진 것과 같이 정말로 딜러가 중심이 되어 미술 시장을 움직이는 것일까?

 

세계적인 미술잡지인 <BLOUIN ART + AUCTION>은 2011년 12월 '미술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인'을 발표했다.* 카타르 왕국의 셰이크 알 마야사 공주(1위), 가고시언 갤러리의 래리 가고시언(2위), 미국의 컬렉터 엘리 브로드(3위), 러시아의 다샤 주코바(4위), 프랑스 기업가인 프랑수아 피노 회장(5위), 딜러인 데이비드 즈워너(6위), 미국인 컬렉터 피터 브란트(7위), 말레이시아의 컬렉터 부디 텍(8위), 크리스티 아시아 지역 사장 프랑수아 쿠리엘(9위), 딜러인 스테판 코너리(10위)가 그들이었다.

* 아담 린데만, <컬렉팅 컨템포러리 아트>, TASCHEN(2013)

 

이 리스트는 여섯 명의 컬렉터, 세 명의 딜러, 한 명의 경매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미술 시장의 핵심은 단연 돈줄을 쥐고 있는 컬렉터 그룹이다. 그러나 <BLOUIN ART + AUCTION>이 발표한 리스트를 보면 컬렉터 이외에도 딜러와 경매 전문가도 여럿 포함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들 컬렉터, 딜러, 경매 전문가는 미술 시장을 직접 움직이는 중요한 주체들이라고 할 수 있다.


이들 외에 미술 시장을 성립시키기 위해 필요한 주체에는 누가 더 있을까? 가장 중요한 미술 작품을 만들어내는 작가와, 작가의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미술관, 그리고 작가의 작품에 담긴 이미지를 조형언어로 풀어내는 평론가, 그리고 조금은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는 아트 컨설턴트가 바로 그 4개의 축이라고 할 수 있다. 과연 시장에서 이들의 역할과 영향력은 어떠할까? 지금부터 7개의 축, 이들의 이야기를 풀어보고자 한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4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송***

    단순한 궁금증에 대한 심도깊은 답변이어서 유익했습니다

  • 허**

    너무 좋아요. 초보자도 쉽게 이해하기 좋습니다.
    다음에는 오프라인 강의도 들을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