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6

스타트업 배틀필드와 스타트업 앨리

스타트업 배틀필드와 스타트업 앨리

스타트업 배틀필드 (최종라운드 진출 6개 팀)

Editor's Comment

본 리포트에 등장하는 인명, 회사명 등의 고유명사는 가급적 저자의 원글에 나오는 한글 표기를 살렸습니다. 일부 표기는 국립국어원의 외래어 표기법과 상충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바닥'은 '이 바닥'으로 띄어 쓰는 것이 맞지만, 저자 김홍익 님이 운영하는 '뤽의 이바닥늬우스'에서 일컫는 e바닥(IT업계)을 지칭하므로, 그 표기를 그대로 살렸습니다.

 

테크크런치 디스럽트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행사가 바로 스타트업 배틀필드다.

 

이제 막 시작한 25개 스타트업들의 공개 프레젠테이션이 이어지는데, 짧은 시간 동안 각 스타트업들이 해왔던 고민을 압축적으로 엿볼 수 있는 기회가 된다. 사실 비즈니스적으로 잘 다듬어진 성숙미라든지 거시 트렌드를 가늠할 수 있는 기술적 완성도를 찾아보기는 쉽지 않음은 인정해야겠다.

 

하지만 스타트업스러운 재치와 '날 것의 욕망'을 볼 수 있다는 대체 불가능한 장점 역시 있다.

 

올해 행사에는 총 25개의 팀이 참여했고, 이중 6팀이 최종라운드에 진출했으며 이 중 2팀이 우승과 준우승을 나누어 가졌다. 수상팀을 우선적으로 소개하며, 보다 직관적인 이해를 위해 각 스타트업이 풀고자 하는 문제를 추정해보았다.

 

이 '문제'에 집중해서 스타트업들의 해법을 같이 생각해보면 보다 잘 이해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최종라운드 진출 6개 팀

 

 

(1) Mobalytics (우승팀, 게이머용 플레이 통계/분석 서비스)

• Problem: 하드코어 게임을 즐기는 이가 게임 실력을 향상하기 위해 참고할 정량 데이터 부재
• Solution: '게임을 위한 구글 어날리틱스'를 제공하여 플레이스타일 및 장단점 분석

 

게임은 이바닥을 구성하는 카테고리 중 여러모로 가장 '증명된' 카테고리가 아닐까 싶다. 게임을 하고자 하는 니즈도 명확하고, 장르별 관여도도 분명하고, 무엇보다 서비스에 대한 지불의사가 명확하다. 그렇기 때문에 '프로게이머'라는 신종 직업까지 생겨난 것이 아닐까?

 

게임 플레이 통계 서비스 '모발리틱스(Mobalytics)'는 이 시장에서도 정말 유난한 사람들, 프로게이머 수준의 '하드코어 게이머'를 메인 타겟으로 한다.

게이머를 위한 통계를 제공한다 © 모발리틱스

모발리틱스는 쉽게 말해 '구글 어날리틱스의 게임 버전'이라고 보면 된다. 모발리틱스 서비스를 연동한 후 게임을 플레이하면, 게이머의 게임 행태를 데이터화하여 분석하고 플레이스타일과 장단점을 분석해준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