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리제이션 교과서인 구글은 어떻게 할까?

구글 검색 설정에서 언어 메뉴에 들어가면 선택할 수 있는 언어 목록이 뜨는데, 무려 150개*에 이른다. 여기에는 클링온어Klingonese**처럼 과연 실용성이 있을까 싶은 언어도 있고, 인도에서 쓰는 다양한 언어들(2017년 기준 총 22개), 그리고 뉴질랜드 마오리족의 언어도 지원한다.

* 구글은 제품별로 지원 언어가 다르며, 구글 검색에 한해 150개 언어를 지원한다.

** 미국 드라마 시리즈 '스타 트렉'에 등장하는 클링온족이 쓰는 언어로 미국 언어학자인 마크 오크랜드가 외계 언어를 살리며 만든 인공어다.

구글 제품에서 사용할 언어 설정 화면 ©Google구글이 클링온어처럼 사업성이 있을까 싶은 언어까지 지원하는 이유는, 구글의 사명인 '전 세계의 정보를 체계화하여 모든 사용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실천하기 위해서다.

 

구글은 언어뿐 아니라 서비스에서도 다양한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오늘의 구글을 있게 한 구글 검색과 광고 제품군(애드워즈, 애드센스 등), 가장 널리 알려진 지메일, 유튜브, 안드로이드, 크롬, 구글 번역 외에도 한국에 이제 막 출시한 구글 홈(인공지능 스마트홈 스피커), 안드로이드 오토(차량용 OS), 아직 한국어 실력이 아쉬운 구글 어시스턴트(인공지능 비서) 등 200개가 넘는다.

구글의 다양한 제품 중 일부 ©Google

200개 이상의 서비스를
100개가 넘는 언어로 현지화한다
구글은 대체 어떻게 하는 걸까?

구글은 내부에 탄탄한 로컬리제이션팀이 구성되어 있다. 크게 언어 전문가팀Language Services, 프로젝트 매니저팀Localization Production, 업무 지원팀Localization Operations으로 나눠진다.구글 로컬리제이션팀 구성 (정리: 장혜림 / 그래픽: PUBLY)언어 전문가팀은 구글이 지원하는 언어의 품질을 책임지며, 주요 언어들은 내부에 언어 전문가Language Manager, LM 직책을 두고 있다. 제품이나 비즈니스에 따라 Tier 1*으로 취급하는 언어들은 조금씩 달라지지만, 보통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이탈리아어, 러시아어다. 구글의 경우 지원하는 언어 수가 워낙 많아 태국어, 인도네시아어, 폴란드어, 네덜란드어 등의 언어도 내부 직원을 두고 있다.

* 마켓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부류

 

구글 내 언어 전문가가 없는 언어들은 외부 업체 소속의 담당자가 외부 언어 전문가Lead External Linguist, LXL로 품질을 책임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