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트렌드에서 깊은 인사이트까지, PUBLY만 알면 됩니다

멤버십을 이용하면 96개 리포트, 945개의 콘텐츠를 자유롭게 읽을 수 있습니다.

멤버십 더 알아보기
#1

시작하며

정휘웅 정휘웅 외 1명
시작하며
레스토랑에서 와인은 왜, 얼마나 중요한가?

우리 주변의 식당들을 한번 둘러볼까요? 분식집이나 밥집을 제외한 대부분의 식당들이 술을 취급합니다. 성인이 되면 식당에서 식사할 때, 소주나 맥주 한두 잔은 곁들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술의 소비가 줄어들고 있다고 하지만, 한국인 1인당 1년에 소비하는 알코올음료의 양은 약 78L나 됩니다. 소주, 맥주, 위스키, 막걸리 등 그 종류도 매우 다양합니다.

식당 입장에서 술은
매출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한국에서 음식의 맛은 모든 식당이 다르지만, 아쉽게도 술은 천편일률적입니다. 제한된 소주(처음처럼, 참이슬 등), 맥주(하이트, 카스, 클라우드 등)의 종류는 우리가 일상에서 찾는 술의 전부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시대가 바뀌고 소비자의 취향이 변하면서 많은 소비자들이 더 다양한 술을 찾고 있습니다. 일례로 맥주의 경우 이미 국내에서 생산되는 맥주보다 수입 맥주가 더 많이 팔리고 있으며, 종류도 라거에서 에일에 이르기까지 다양합니다. 소비자의 요구와 식문화도 다양해졌습니다. 그 다양성의 정점에 있는 것이 바로 와인입니다.

 

한식의 경우 식당에서 김치를 곁들여 먹는 경우가 많습니다. 김치는 대표적인 발효 음식으로 음식의 기름진 느낌을 깔끔하게 정돈하는 데 활용됩니다. 서양에서는 와인이 이 역할을 담당합니다. 한국 사람이 다른 국가의 레스토랑을 갔을 때 계속 김치 생각이 나는 이유는 바로 이 입안을 정리할 수 있는 무언가가 필요하기 때문일 것입니다. 귀국하면 곧바로 김치찌개를 찾는 것도 그 이유겠죠.

 

그러나 와인과 김치 사이에는 큰 차이점이 있습니다. 김치는 입안에 냄새가 남습니다. 반면 와인의 경우 기분 좋고 풍미가 살아 있는 여러 맛을 전달합니다. 또한 와인을 평가하는 요소 중에 '피니시(마무리)'라는 것이 있는데 이것이 길수록 더 좋은 와인으로 평가됩니다.

* 입 안에서 그 와인의 느낌이 지속되는 시간

©Zachariah Hagy/Unsplash피니시라는 요소 덕분에 사람들은 서둘러 음식을 먹지 않고 여유롭게 대화를 나눌 수 있습니다. 좋은 와인은 그 느낌이 입안에 오래 남기 때문에 다음 음식을 먹을 때까지 이야기를 하게 되는 것이지요.

 

그리고 와인은 알코올음료입니다. 김치와 달리, 와인은 취기가 오르지요. 레스토랑에 고객들이 와서 알코올음료를 찾는 이유는 알코올의 힘을 빌려 기분을 좋게 하고 대화를 이끌어 내기 위해서입니다. 소주는 과음하는 경우가 많고 맥주는 많이 마시면 배가 부릅니다.

 

반면 와인은 배부름이 덜하고 서서히 알코올 기운이 오르며 대화를 유도하고 음식과 함께 음미할 수 있는 음료입니다. 그리고 다른 술에 비해, 우아한 잔과 예쁜 색상이 안정감 있고 로맨틱한 분위기를 만들어낼 수 있지요.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16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나**

    글을 읽어내려가며 너무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저자가 현장에서 느낀 내용들을 많이 풀어주었으며, 다양한 생각을 써주셔서 많은 참고가 되었던거 같습니다.
    외식업계가 그나마 많이 발전되어 와인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졌다고하나, 아직까지 어려움을 격고있는 사업장들이 대부분입니다. 그 인식의 변화에 있어서 내가먼저 바껴야 하지않나 생각하게 합니다.
    앞으로 더 많은 생각을 공유할수있도록 다양한 활동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T***********

    와인 분야 중에서도 아주 생소한 부분에 대해 공부할 수 있는 기회가 돼 좋았습니다. 다음에는 와인 자체에 대한 이야기도 퍼블리를 통해 접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