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1

프롤로그: 지금 한국 벤처캐피탈리즘을 말해야 하는 이유

런닝메이트 런닝메이트 외 1명
프롤로그: 지금 한국 벤처캐피탈리즘을 말해야 하는 이유
벤처캐피탈의 호황과 위기

현재 한국 벤처 투자 시장은 사상 최대의 호황기입니다. 2016년 한 해 동안 연간 2조 원 이상의 신규 벤처 투자가 이루어졌고 벤처투자조합이 운영하는 재원은 약 17조 원에 이릅니다. 지난 5년 사이 신규 벤처 투자는 약 180%, 투자조합규모는 약 170% 성장했습니다.

 

벤처캐피탈 회사(이하 벤처캐피탈) 차원의 성장도 눈에 띕니다. TS인베스트먼트와 DSC인베스트먼트의 사례가 대표적입니다. 두 곳은 지난 2016년 12월, 우리기술투자 이후 16년 만에 기업공개(IPO, initial public offering)*에 성공했습니다. 두 회사 모두 임직원이 파트너인 신생 벤처캐피탈**입니다.

* 비상장기업이 유가증권시장이나 코스닥시장에 상장하기 위해 그 주식을 법적인 절차와 방법에 따라 불특정 다수의 투자자들에게 팔고 재무내용을 공시하는 것. - PUBLY

** 참고: 뉴스핌, '새내기주 VC의 반란... 두 달새 공모가 두 배 훌쩍'(2017.02.16). - PUBLY

 

자료 출처: 한국벤처캐피탈협회( 「2016 Year Book」). ⓒ런닝메이트

2016년 한 해에만 약 30개의 벤처캐피탈(창업투자회사, 신기술금융사)이 문을 열었고, 벤처캐피탈리스트(이하 VC) 수는 5년 간 매년 약 10%씩 증가했습니니다. 

벤처 투자 산업의 호황,
신흥 벤처캐피탈의 성장,
유명 VC의 성공담

이런 이야기들이 끊이지 않고 나오는 동시에, 벤처 투자 산업으로 다양한 기업과 사람들이 몰려들고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벤처캐피탈이 성공하지는 않습니다. 잘 알려지지 않은 실패의 사례도 많습니다. 

 

2006년부터 2015년까지 청산*된 벤처투자조합의 내부수익률(IRR, internal rate of return)은 약 4.3%로, 성과보수**의 기준이 되는 기준수익률보다 약 2~4% 정도 낮은 성과입니다. 통계상 평균 수익률을 내는 벤처캐피탈은 성과보수를 받을 수 없습니다.

* 벤처투자조합(펀드)이 투자 주식의 회수 등을 완료하여 출자자들에게 투자 성과를 최종 배분하고 수익률을 결정하는 것.

** 펀드 운용 시 기준수익률을 초과하는 결과가 나올 경우 벤처캐피탈이 받는 초과 수익의 일부. 일반적으로 약 IRR 5~8%를 초과할 경우 초과 수익의 약 20%를 성과보수로 책정.

 

이 경우 관리보수*가 벤처캐피탈의 유일한 고정 수익 모델이 됩니다. 관리보수 수익만으로 유의미한 수익을 내는 곳은 소수의 대형사를 빼면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54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S**********

    스타트업 지원 기관에서 일하고 있지만, 벤처캐피탈 산업에 대한 이해도가 항상 부족해 힘들었습니다.
    이번 콘텐츠를 통해 산업 전반에 대한 개요와 또한 현재 산업이 가지고 있는 문제점, 그리고 이를 해결하고자 하는 VC의 자정 노력까지 모두 엿본 것 같아 만족스럽습니다.
    알기 쉽게 내용을 정리해 주신 퍼블리 감사합니다.

  • J***********

    실제적이고 깊이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2탄이 있길 바라며, 그때는 꼭 참석해서 현장에서 듣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