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4

Part 1. 펀딩 및 투자 전략

Part 1. 펀딩 및 투자 전략

패널 소개

강동민: 안녕하세요. VC 딥 토크의 모더레이터를 맡은 강동민입니다. 제 옆에 계신 4분의 시니어 VC는 한자리에 모시기 굉장히 어려운 분들인데요. '어떻게 하면 투자를 더 잘할 수 있을까'를 생각하다 보니 '이 일을 왜 하는 걸까'에 대한 질문이 생겨 이 분들을 한자리에 모시게 되었습니다. 

 

오늘 참석하신 분들 중엔 벤처 투자를 어떻게 하는 거지? 투자 전략은 어떻게 짜는 거지? 어떤 섹터가 유망할까? 등 업무에 실질적으로 연결될 수 있는 질문에 대한 궁금증을 풀기 위해 오신 분도 있으실 텐데요. 오늘 이 자리는 조금 거창하게 들릴 수 있겠지만, 'VC는 세상에 어떤 이로움을 주고 있는가, 누구에게 어떤 도움을 주고 있는가', 이런 본질적인 부분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자리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한 분씩 간단하게 자기소개를 하고 시작하겠습니다.

왼편에서 오른편으로: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강동민 수석팀장, KTB네트워크 고병철 상무, 소프트뱅크벤처스 문규학 대표, DSC 인베스트먼트 윤건수 대표, 세마트랜스링크 허진호 대표

고병철: 안녕하세요. KTB네트워크의 고병철 상무입니다. 저는 2000년에 회사에 입사해서 지금까지 한 해 한 해 다니다 보니까 어느덧 17년이 됐는데요. 저는 여러분들께서 혹시 기대하실지 모를, VC 업계의 리더나 엄청난 대박을 낸 사람은 아닙니다. 다만 17년 동안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투자하고, 관리하고, 회수하는 일을 계속 반복적으로 해왔고요. 오늘 여러 가지 주제에 대해 제 생각을 말씀드릴 텐데, 제가 대표도 아니고, 17년 일한 시니어 심사역이 하는 생각 정도로 참고해주면 고맙겠습니다. 

 

문규학: 반갑습니다. 소프트뱅크벤처스의 문규학입니다. 제가 왜 여기 앉아 있고, 선배들께서는 왜 객석에 앉아 계신지 잘 모르겠습니다. (웃음) 저는 오늘 이 자리가 고민을 편히 나누는 자리가 되면 좋겠습니다. VC라는 업(業) 자체도 힘들고, 그 업의 근간이 될 수 있는 경제 전반도 점점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눈을 크게 뜨고 함께 고민을 하면 활로를 모색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우리 때와는 달리 여기 계신 젊은 심사역은 대부분 일찍부터 투자를 시작하신 듯한데요. 저는 20년 전에 사실 뭣도 모르고 이 일을 시작했습니다. 이 행사를 준비한 후배들이 몇 번씩 찾아와서 귀찮게 했지만, 지금은 정말 기특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자기들이 하는 일의 본질이 무엇인지 알고자 진지하게 노력하는 것이 느껴졌기 때문인데요. 그래서 오늘 밥숟가락 하나 얹는다는 생각으로 이렇게 왔습니다. 감사합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3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S**********

    스타트업 지원 기관에서 일하고 있지만, 벤처캐피탈 산업에 대한 이해도가 항상 부족해 힘들었습니다.
    이번 콘텐츠를 통해 산업 전반에 대한 개요와 또한 현재 산업이 가지고 있는 문제점, 그리고 이를 해결하고자 하는 VC의 자정 노력까지 모두 엿본 것 같아 만족스럽습니다.
    알기 쉽게 내용을 정리해 주신 퍼블리 감사합니다.

  • 박**

    밀도 높은 고민과 내용 감사합니다.
    후속편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