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Old is the New Hip!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1

Old is the New Hip!

콘텐츠 제공 월간 디자인 저자 최명환 큐레이터 전은경
Old is the New Hip!

새로운, 낡은 것

가까운 과거에 이토록 집착한 사회는 인류사에 없었다.

영국의 대중음악 평론가 사이먼 레이놀즈는 저서 <레트로 마니아>에서 21세기의 특징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그리고 우리는 일상에서 이를 쉽게 체감할 수 있다.

 

흘러간 가수가 깜짝 등장하는 TV 프로그램이 인기리에 방영 중이고 최근에는 1990년대를 풍미한 한 아이돌 그룹의 재결성 소식도 들려왔다. 인스타그램이나 유튜브에서는 조야하면서 동시에 매력적인 20세기의 영상들이 떠돈다.

레트로, 빈티지, 노스탤지어, 아날로그….

명칭이나 발생한 맥락도 다르고 개념이나 범주 역시 복잡하게 얽혀 있지만, '과거'가 2018년 밀레니얼 세대에게 가장 매력적인 콘텐츠 중 하나라는 사실만큼은 분명하다.

 

이번 리포트에서는 이러한 현상을 7가지 키워드로 조목조목 짚어봤다. 10년 가까이 이어지고 있는 이 같은 현상이 왜 끝나지 않는지도 함께 주목해보자.

  • 기획: 최명환 기자
  • 디자인: 정명진 아트 디렉터

참고 자료:  <아날로그의 반격>(데이비드 색슨 지음, 박상현·이승연 옮김, 어크로스), <레트로 마니아>(사이먼 레이놀즈 지음, 최성민 옮김, 작업실유령),  <2000년대 패션에 나타난 레트로의 재해석에 관한 연구>(김영란, <한국패션디자인학회지> 제10권 2호),  <소비 측면에서 본 레트로 패션의 의미>(권유진, 한국디자인포럼, 2015)

#1 Old is the New Hip! 마침.

독자 평가

현재까지 89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원**

    너무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시대와 소비문화에 지쳐 나타나는 반발 현상이라는 뻔한 분석이 있지만, 레트로는 과거로 돌아가자는 것이 아니라 현재에 과거에서 가져온 문화적 양상에 더해 더욱 풍요롭게 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찾을 수 있습니다.-------- 이부분이 그 어느때 보다 공감이 됩니다.

    레트로는 트랜드 예측시 자주 등장했던 키워드 이지만 지금처럼 강하게 공감이 된적은 없었던거 같아요.

  • 박**

    레트로의 여러가지 특징들을 이해하기 쉽게 읽을 수 있어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미래로 후진하는 패션 산업

다음 글 계속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