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의 등장과 K-POP

종합선물세트 같아요. 음악을 직접 만들고, 멋진 뮤직비디오와 안무도 있고, 소셜미디어를 최대한 활용하고, 하이패션까지 보여주죠.

 

- 방탄소년단 RM 인터뷰 발췌

2017년 말, 방탄소년단이 빌보드뮤직어워드(BBMA)에서 수상하고, 아메리칸뮤직어워드(이하 AMA) 무대에서 라이브 공연을 한 것은 한국 대중음악사에서도 가장 인상적인 순간으로 기록될 것이다.

 

앞서 인용한 인터뷰는 AMA 무대에 오르기 전에 <할리우드 액세스(Hollywood Access)>에서 진행한 것이다. 여기서 RM(랩몬스터)이 언급하는 영미권의 보이그룹과 방탄소년단(그리고 K-POP 그룹)의 특징이 좀 인상적이다. 그는 K-POP의 특징을 정확히 묘사하는데, 여기에 몇 가지 특징을 더 논하고자 한다.

 

* 방탄소년단은 다른 그룹과 무엇이 다른가? ⓒHollywood Access

K-POP의 독특한 시스템

가장 먼저, 육성 시스템이다. 아이돌 연습생은 보통 3~5년 정도 연습생 시기를 보낸다. 노래, 안무, 외국어 외에도 인터뷰에 대비한 태도와 교양도 학습하는데, 데뷔 직전까지 몇 단계로 나누어 관리한다. 데뷔가 정해지면 주간이나 월간 단위로 정기적인 테스트를 거친다. 데뷔 전까지 강도 높은 학습 체계가 구조화되어 있는 것이다.

 

보통 아이들이 아이돌 가수가 되기로 결심하는 때는 빠르면 5살, 늦어도 12살 정도다. 중학생 시절에 연습생이 되는 것을 목표로 사설 음악학원에서 교육을 받은 뒤 기획사 오디션에 참가하게 된다. 영미권 팝 산업에서도 신인들의 데뷔 연령이 낮아지는 건 사실이지만, 이렇게 체계적인 시스템이 갖춰진 곳은 한국이 유일하다.

 

팬덤도 중요하다. 엔터테인먼트 산업에서 팬덤은 자연스럽게 형성되지만, K-POP의 팬덤은 조직되고 관리된다는 특징을 가진다. 한국 팬덤의 조직화는 서태지와 아이들, 그리고 H.O.T.가 활동하던 시점까지 거슬러 올라가야 한다. 굵직한 양상만 짧게 정리해보자.

 

1996년 서태지와 아이들의 은퇴 후 결성된 서기회(서태지기념사업회)는 서울시에 문화 관련 사회단체로 등록 후 공식적인 활동들, 특히 공익사업을 통해 사회적 이슈에 개입하면서 팬클럽이 조직적으로 움직일 때의 파급력을 보여줬다. 그리고 1997년에 결성된 H.O.T.의 '유료' 팬클럽인 Club H.O.T는 기획사가 소속 가수들과 팬덤을 회사의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줬다.

* 관련 자료: 아마존 웹서비스의 에반젤리스트 윤석찬 씨가 운영하던 Club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