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3

계절의 표정을 담은 코스 요리

계절의 표정을 담은 코스 요리

Cignale ENOTECA (시그널 이노테카)

조명이 켜지면서 영업이 시작되는 시그널 이노테카 ©최빈한적한 메구로 지역 주택가에 자리 잡은 시그널 이노테카는 이탈리아에서 경력을 쌓은 토시지 토모리(Toshiji Tomori) 셰프가 엄선한 로컬 식재료들로 창작 이탈리안 요리를 선보인다. 매거진 모노클에서 선정하는 'The Monocle Restaurant Awards'에서 2016년과 2017년 Winner에 선정된 레스토랑이기도 하다. 

창작 이탈리안 요리가 될 프레시 파스타와 그날의 재료를 설명해주는 토모리 셰프 ©최빈10명 남짓 앉을 수 있는 카운터석 위엔 '오늘의 오마카세'*로 요리될 재료들이 정물화처럼 펼쳐져 있고, 촛대에 꽂힌 초에 불을 켜는 순간부터 토시지 토모리 셰프의 마법이 시작된다. 랍스터와 비슷한 이세에비로 만든 부야베스, 크림은 없지만 크리미한 트러플 프레쉬 파스타 등으로 이어지는 요리는 자유롭고 섬세한 균형을 느낄 수 있다. 

* '맡기다'는 뜻의 '오마카세(お任せ)'는 메뉴를 정해 놓지 않고 그날 가장 좋은 재료를 이용해 주방장이 알아서 음식을 만들어내는 메뉴다.

저온 숙성한 싱코(새끼 전어) 하우스 메이드 마스카포네 치즈, 라임, 고수 오일 소스 ©최빈블랙 트러플 프레시 파스타 ©최빈조린 복숭아와 복숭아 소르베 ©최빈식사 마지막에 준비되는 프레시 허브티. 지난 2017년 8월에 방문했을 땐 타이 바질이었다. ©최빈라이브 쿠킹을 볼 수 있는 시그널 이노테카의 카운터 좌석 뷰 ©최빈

키워드: 일본 식재료, 창작 이탈리안, 로컬 푸드
분위기: Casual, Local
참고: 2인부터 예약 가능, 카드 결제 가능, 영어 가능, 오픈 키친을 보며 식사를 즐기는 카운터석이라 짙은 향수를 뿌리고 온 손님은 사양한다.  
예산: ¥12,000 ~
영업 시간: (Dinner only) 18:00-24:00, 월요일-토요일
주소: 1 Chome-5-11 Komaba, Meguro, Tokyo 153-0041, Japan
추천: 매거진 모노클을 즐겨보는 사람, 일본 식재료로 만들어진 창작 이탈리안을 경험하고 싶은 사람들, 내추럴 와인 페어링을 즐기고 싶은 사람에게 추천한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41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안**

    전 도쿄라는 도시를 좋아하고, 도쿄에서의 미식을 정말 좋아합니다. 고만고만한 음식점들의 소개, 마치 명동교자를 가라는 외국인 대상의 관광책자를 보는 것 같은 컨텐츠가 아닌 something을 원하던 차에 원하는 컨텐츠를 봤습니다. 이 컨텐츠 덕분에 여름 휴가 혹은 가을 휴가로 도쿄를 다시 방문할 것 같네요.

  • 민**

    모든 글이 너무 좋았다. '식'에 대한 전문성이 없는 내가 정확히 이해할수없는 부분이 물론 없지않았지만 친절한 링크 정보도 빠짐없이 읽었다. 저렴하고 묵직한 와인을 아주 즐겨마시는 내 가슴에 내추럴 와인에 대한 호기심도 충만해졌다(^^). 저자의 깊은 전문성과 함께 사려깊은 설명, 사진들에 감사한다. 그 많은 도쿄방문에서 대체 왜 나는 거기 등장한 곳을 한군데도 가보지 못했단 말이냐(에잇~!!!). 하지만 다음 도쿄방문때 하나하나 방문해보리라는 열망이 생겼으니 이 또한 저자에게 감사한다.

    *PS
    동영상이 컴퓨터에서 구동되지않아 아쉬웠는데 모바일로 다시 볼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