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언젠가는 해야지

Curator's Comment

보통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언젠가는 해야지' 리스트에는 '꾸준히 운동하기'가 열에 아홉은 들어있을 겁니다. 주변에 이미 꾸준히 운동하는 사람들은 너무 대단해보여서 나는 못할 것 같다는 생각을 해보신 적이 있다면 이 콘텐츠를 읽어보세요. 누구보다 운동과 거리가 멀었던 40대 13년 차 에디터가 작고 소소하게 운동을 시작했고, 습관을 만들었고, 급기야 철인 3종까지 출전했습니다.

그래서 이 콘텐츠를 읽고 2020년에는 운동을 습관화해서 철인 3종에 도전해보시라는 야심찬(?) 제안을 하기 위해 큐레이션하진 않았습니다. 저도 '언젠가는 해야지' 리스트에 운동이 5년 넘게 들어가 있는, 늘 '시간이 없어'라는 말을 달고 사는 10년차 직장인이자 5년차 워킹맘인데요. 이렇게 각자의 이유로 운동을 시작하지 못하고 계신 분들과 함께 '우리도 이 정도 작은 목표로는 시작해볼 수 있을거 같아요'라는 공감을 나누고 싶은 목적으로 큐레이션했습니다.

이 콘텐츠는 '아직 운동을 시작하지 않은 분'을 타겟으로 생각하고 큐레이션하였습니다. 아쉽지만 큐레이션에서 제외한, 이미 운동을 시작한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내용을 보고 싶으시다면 이 책을 구매해서 읽어보시는 것도 조심스레 추천합니다. 연초 '꾸준한 운동하기'라는 목표에 기름칠을 해주기에도, 그저 재미있게 읽기에도 좋은 책이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