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로 몸살을 앓고 있는 현대인

현대 사회는 스트레스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21세기 현대인의 대표적인 질병인 스트레스는 심리적 불안과 우울감의 원인이 됩니다. 갤럽리서치 조사에 따르면, 미국인 10명 중 8명은 주기적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고 합니다.


과거에는 정신 건강을 마음이 온전하지 않은 사람들의 '비정상적인' 문제로 인식하는 경향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최근 몇 년간 미국에서 자신의 마음을 돌보는 셀프케어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정신 건강에 대한 담론이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그에 따라 정신 건강을 지켜줄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도 관심을 받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명상'이라는 솔루션은 더 큰 관심을 받으며 빠르게 성장했습니다. NCHS(National Center for Health Statistics)가 진행한 조사에 따르면, 2012년 미국 성인의 4.1%가 명상을 경험했다고 답했지만, 5년 후 2017년에는 3배가 성장해 미국 성인의 14.2%가 명상을 경험했다고 답했습니다.

 

이러한 변화의 중심에는 다양한 명상 앱이 존재합니다. 현재 미국에서는 어떤 명상 앱이 주목받고 있을까요? 정신 건강에 대한 공감대를 바탕으로 서로 다른 전략을 구사하며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세 가지 서비스를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