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프롤로그: 실패의 기록이 나침반이 될 수 있다면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1

프롤로그: 실패의 기록이 나침반이 될 수 있다면

저자 이지선
프롤로그: 실패의 기록이 나침반이 될 수 있다면

그때 다른 선택을 했다면 어땠을까

살면서 누구나 몇 번은 선택의 기로에 선다. 대체로 안정과 도전 사이에서 고민하는 경우가 많다. 일반적으로 '도전'이 멋져 보이지만, 도전을 선택한 이후는 어려움의 연속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선택했기에 도전은 가치가 있다.

 

나 역시 기로에 설 때마다 도전을 선택해왔다. 수많은 일을 벌였고 창업도 여러 번 경험했다. 친구들은 내게 '습관성 창업 증후군'이라는 진단을 내려주었다. 도전을 선택하고서 맞닥뜨리는 어려움은 수도 없었고 이를 헤쳐나가려 무진 애를 썼다. 꽤 성과를 거둔 적도 있었지만 당연히 실패도 많았다.

 

큰 실패를 여러 번 겪은 후에 꼭 그 과정을 복기하는 버릇이 생겼다. 오랜 시간을 두고 차근히 '그때 다른 선택을 했으면 어땠을까? 왜 다른 선택을 하지 못했을까?'를 되짚어본다. 그리고 이 과정을 통해 실제로 많은 것을 배웠다.

 

노량진 수산시장의 생선회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배달해주는 O2OOffline to Online 서비스로 시작해서 식당 운영으로까지 이어졌던 '미친물고기'는 내 인생 최고로 어려운 도전이었다. 생선회 배달 서비스는 이제까지 해왔던 일과 전혀 다른 영역이었고, 식당 운영은 그야말로 무모한 도전이었다.

결과적으로 실패했다
하지만 도전 과정은 의미가 있었다

3년여 동안 O2O 사업 모델을 구상했고, 어떻게 손님들에게 멋진 경험을 제공할지 고민했다. 생선회와 해산물에 대해서 많이 공부했고 어떻게 즐겨야 더 맛있을지 실험했다. 사업 영역을 식당으로 확대하면서는 오프라인 공간에 대해 이해하려 했다. 실제 고객을 만나는 일은 또 다른 차원의 서비스였다. 매일 이어지는 현장 운영을 위한 매뉴얼도 중요한 요소였다.

 

어떤 사업이든 성장하고 확대하는 과정에서 다양한 요소들이 복합적으로 결합된다. 해결해야 할 문제도 늘어난다. 그 문제를 해결하고 안정화하는 과정에서 성장이 일어난다. 미친물고기의 경우에는 '온라인 서비스'와 '오프라인 식당'의 접시를 각각 양손으로 돌리며 균형을 잡아야 했다. 하지만 어느 순간 오프라인 식당의 접시가 더 무거워지면서 두 접시를 같은 속도와 움직임으로 돌리기 어려워졌다.

 

그 순간이 사업의 성패를 가른 때였음을 조금 후에야 깨달았다. 솔직하게 실패를 인정하는 일에도 용기가 필요하다. 조금 더 버티면 돌파구를 찾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흐릿한 희망을 떨치기가 너무나 어렵기 때문이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평가

현재까지 1,277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박**

    퍼블리에서 읽엇던 글 중에서 가장 좋았습니다.
    한 글자 한 글자에 담긴 경험의 진정성과 회고가 너무 좋았습니다.
    스타트업 종사자로 대표가 할 수 있는 고민과 팀원이 할 수 있는 고민을 다 느낄 수 있었습니다.
    "실패 원인을 한마디로 정리한다면, 그것은 성공할 때까지 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 말을 기억하려 합니다.

  • 박**

    너무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스타트업의 사례에 대한 글들을 많이 읽어보았지만, 함께 여정을 걸어가는 것 같은 생생함은 최고였던 것 같습니다. 단순히 이렇게 시작했다는 것이 아니라 어떤 고민에서부터 어떻게 사람이 모여서 어떤 과정으로 시작되었는지, 그리고 어떻게 성장해갔고 어떤 과정을 거쳐서 실패에 이르렀는지까지 자세하게 볼수있어서 좋았습니다. 아마도 작가분이 열심히 복기해보셨기에 가능했던 부분이겠죠.

    앞으로도 이런 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