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2

미디어 리터러시를 쉽게 이해하는 법

최원석 최원석 외 1명
미디어 리터러시를 쉽게 이해하는 법
눈썰매장 뉴스로 시작하는 미디어 리터러시

우리는 자주 누군가의 이야기에 '정말?'이라고 되묻습니다. 꼭 그 말이 사실인지 거짓인지를 다시 확인하려는 의도가 없어도 '사실이야? 진짜야?'라고 묻기도 합니다.


그런데 최근 뉴스를 보면서 비슷하게 반응하신 적 있나요? 뉴스를 보는 것이 예전보다 드문 일이 되었지만, 여전히 뉴스는 우리가 정보를 얻는 주요한 창구로 보입니다. 2016년 전국 만 19세 이상 국민 5천여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전체 미디어 이용시간 340분 가운데 뉴스를 이용하는 시간이 25분으로 가장 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더욱이 여기에 페이스북이나 트위터와 같이 아직 언론으로 분류되지 않는 뉴미디어에서 접하는 뉴스는 포함하지 않았기 때문에, 실제로 새로운 정보를 뉴스에서 얻는 경우는 더 많을 것으로 추측합니다. 

다만 뉴스에서 얻은 정보를
무조건 신뢰하고
받아들이는 시대는
지났습니다

특히 몇 년 사이 세월호 참사나 국정농단과 같은 사건을 겪으면서 우리는 이른바 언론의 이야기가 전부 사실은 아니라는 것, 꼭 충격적이거나 커다란 뉴스가 아니더라도 각종 미디어에 등장한 정보에는 선택이나 과장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어렴풋이 느끼게 되었습니다. 미디어 리터러시를 의식적으로 배우지 않았어도, 자연스럽게 의심하는 습관을 갖게 되었죠.

 

세월호 이후 각 언론사 기자들은 '기레기'라는 비난을 예전보다 더 많이 듣고 있습니다. 언론사와 기자 개개인에겐 참담한 일이지만, 저는 한편으로 이것이 독자와 시청자가 미디어를 더 날카롭게 보기 시작한 계기가 되었다고도 생각합니다. 미디어 리터러시를 좀 더 구체적으로 알아야겠다는 자극도 이런 경험에서 나왔습니다.

 

리포트에서 논의하는 미디어를 전통적인 언론사에 한정하고 싶진 않습니다. 다만 미디어 리터러시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예시 하나를 들어, 우리가 매일같이 접하는 뉴스가 얼마나 좁은 시각에서 만들어질 수 있는지 소개해보겠습니다. 아래는 제가 YTN에서 일하던 2014년 1월 11일에, 서울 상암동 눈썰매장에서 취재했던 생중계 영상 화면입니다. 

미세먼지 속 포근… 야외 행사장 북적! (2014.1.11) ⓒYTN

130m짜리 썰매 언덕을 내려갈 생각에 아이들 표정은 신나기만 합니다.
모처럼 포근한 날씨 덕에 오늘 겨울 행사장 곳곳이 북적거리고 있습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18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설**

    서점에서 접하기힘든 미디어 리터러시에 관한 내용을

    다른나라 사례를 통해 생생하게 접할수 있어서 매우 좋았습니다.

    한국에서 진행되고있는 미디어리터러시관련된 소식이 업데이트되면 좋을것같습니다.

  • 최**

    쉽게 지나쳤던 부분을 되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