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을 낭비하지 않고, 아무것도 걱정하지 않고

요새 들어 엄청나게 생겨나는 공유 오피스는 대체 뭘까. 왜 그렇게 잘되는지, 공유 오피스의 핵심이 무엇인지 위워크(WeWork) 이야기를 하기 전에 살짝 짚고 넘어가자. 

 

당신이 작은 회사를 개업했다고 생각해 보자. 회사 이름을 짓고 사업자등록을 하려니, 주소가 있어야 한다. 당연히 오피스가 있어야지 하는 마음으로 부동산을 찾아 헤맨다. 대충 돌다 보니 임대료에 대한 감이 온다. 지역은 이태원, 사업 확장을 고려하면 30평 정도 필요하다. 부동산 계약을 하고, 사업자등록을 하고, 이제 오피스를 어떻게 꾸밀지 고민한다. 

최대한 아껴서 해야지, 하지만 감각도 떨어지면 안 돼. 인테리어 디자이너를 써야 하나. 가구는 어디서 사지. 의자는 좋은 걸 써야 한다는데, 냉장고도 있어야겠어. 네트워크랑 보안은 어떻게 하지. 비즈니스 때문에 고민할 것도 많은데, 왜 이렇게 할 일이 많지? 

생각이 꼬리에 꼬리를 물다가 이 지점에 이르면, '공유 오피스'가 나타난다. 지금까지 열거한 걸 모두 생략하고, 1인당 얼마 또는 좌석당 얼마를 내면 내 오피스가 생긴다. 인테리어도 트렌디해서 손님 초대하기에 부끄럽지 않다. 약간 비싼 거 같지만, 초기 세팅 비용과 시간, 노력을 생각해보면 그렇게 손해는 아닌 것 같다. 그리고 이렇게 결론 내린다. 그래! 공유 오피스로 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