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트렌드에서 깊은 인사이트까지, PUBLY만 알면 됩니다

멤버십을 이용하면 96개 리포트, 945개의 콘텐츠를 자유롭게 읽을 수 있습니다.

멤버십 더 알아보기
#2

교육을 감히 해킹하라

박솔잎 박솔잎 외 1명
교육을 감히 해킹하라
Dare to Learn을 만드는 사람들

핀란드는 이제 막 100살이 된 나라입니다. 2017년 독립 100주년을 맞이해 헬싱키에는 여러 플래카드와 홍보물이 내걸리고 있으며, 핀란드의 과거와 현재를 되돌아보는 여러 연구와 컨퍼런스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중 일부는 핀란드 정부가 주도하는 것이고 일부는 예술가, 과학자, 인문학자 등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꾸립니다.

 

이 중 'Dare to Learn'은 후자에 속하는 컨퍼런스입니다. 본래 자그마한 교육 모임에서 시작했지만, 올해는 '핀란드의 100번째 생일을 맞이하여 뜻깊은 선물을 주고 싶다.'는 문구와 함께 공식적 첫 막을 올렸습니다. 컨퍼런스의 목표는 핀란드 교육의 성과를 논의하고 변화하는 테크놀로지 시대에 맞는 핀란드 교육 담론을 끌어내자는 것에 있습니다.배움을 다시 생각할 준비가 되었습니까? ©Dare to Learn

Dare to Learn에는 핀란드를 비롯한 스웨덴, 영국, 프랑스, 미국, 일본, 중국 등 세계 각지에서 모인 교육자와 연구자, 그리고 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사전 예매로만 3천 여장의 표가 모두 매진되었으며, 이 기세를 몰아 2018년 9월에 두 번째 이벤트가 열릴 예정입니다.

Dare to Learn이 열린 케이블 팩토리의 외부 모습 ©박솔잎Dare to Learn이 열린 곳은 헬싱키 시내에서 두 번째로 큰 규모를 자랑하는 다목적 시설, 케이블 팩토리(Cable Factory)로 이름 그대로 이 장소는 본래 오래된 공장 건물이었습니다. 냉전이 끝났을 때나 노키아가 사업을 철수했을 때와 같이 산업에 큰 변화가 있을 때마다 사라질뻔한 공공건물 일부는 철거되는 대신 다목적 시설 혹은 사무실 건물로 개조됐습니다. 케이블 팩토리는 그중 가장 대표적인 장소입니다. Dare to Learn뿐만 아니라 핀란드 디자인의 상징인 헬싱키 디자인 위크(Helsinki Design Week)의 거점으로서 세계적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핀란드 최대, 유럽 최대 규모로 성장한 스타트업 컨퍼런스 SLUSH 역시 케이블 팩토리를 통해 정식 데뷔를 한 역사가 있습니다. 비록 화려한 장식 하나 없이 투박하게 벽돌을 쌓아 만든 공장 건물이지만, 이곳은 그 역사적 유래와 명성만큼이나 핀란드에서 상징적인 장소입니다.

컨퍼런스장에 들어서서 가장 먼저 발견한 안내 표지판, SLUSH에도 나무로 만든 안내표지판이 많았죠. ©박솔잎컨퍼런스의 오프닝을 맡은 것은 Dare to Learn의 CEO 안니 크루타스(Anni Klutas)입니다. 언뜻 보아도 앳된 모습의 젊은 핀란드 청년이었습니다. 그의 힘찬 목소리와 함께 컨퍼런스가 시작되었습니다.

감히 배울 준비가 되었습니까? (Are you ready to dare to learn?)

 

- 안니 크루타스(Anni Klutas), Dare to Learn CEO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23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김**

    주제가 흥미롭고 좋았네요.
    단순히 어디어디에 다녀왔다, 경험만 나열한 글이 아닌, 본인의 주관이 담겨 있는 글이라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열정적인 취재 부탁드립니다 :)

  • 김**

    교사로서 코딩교육을 왜 해야되는지, 코딩 교육으로 얻는 점은 무엇일까? 생각해보게 하는 글이였습니다.
    나 자신, 나의 수업, 우리나라의 교육이 어떻게 변화하면 좋을 지 생각해 봐야 겠군요.
    교육에 관해서 좋은 글 또 올려주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