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파이낸셜 타임스 - 인드라 누이가 이끈 펩시의 진화

파이낸셜 타임스 - 인드라 누이가 이끈 펩시의 진화

콘텐츠 제공 파이낸셜 타임스 큐레이터 김제열 편집 임보라 번역 심재인

2018년 9월 발행

파이낸셜 타임스 X PUBLY의 두 번째 큐레이션 콘텐츠의 핵심 키워드는 지난 12년간 펩시코를 이끌어온 CEO 인드라 누이와 세계의 식음료 사업 트렌드입니다.

 

2006년부터 펩시코를 이끌어온 인드라 누이는 지난 8월 6일 올해 10월 중 사임을 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그의 재임 기간 동안 펩시코는 네슬레와 P&G의 뒤를 잇는 세계 3대 소비재 브랜드로 성장했습니다. 그는 포춘 500에 포함되는 이 거대한 기업의 핵심사업을 성공적으로 전환 시키며 지속 성장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고 평가받는 CEO입니다. 

 

"누이는 다른 여성 경영인의 롤모델이 되기를 원하기도 했지만, 단지 훌륭한 여성 CEO가 아닌 훌륭한 글로벌 CEO였습니다."

 

펩시코의 전 홍보 책임자였던 피터 랜드의 허심탄회한 평가입니다. 본 큐레이션에서는 여성 CEO로서 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가장 큰 기업 중 하나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온 그의 능력과 역할을 조명하고자 합니다. 아울러, 그가 이끌어온 펩시코의 성장을 살펴보며 식음료업계의 최근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기사들을 묶어 선보입니다.

독자 평가

현재까지 439명이 읽은 리포트입니다

  • 황**

    간단하게 볼 수 있었던 컨텐츠인만큼, 깔끔한 보고서를 보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