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

에디터

매일 무언가를 배우는 사람입니다. 관찰과 기록을 좋아합니다. 담백한 글을 쓰고자 노력합니다. 현재 기술을 배우고 나누는 플랫폼 인프런에서 일합니다.

로딩 실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