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밀한 계획을 고집하지 말라

Editor's Comment

- 본 콘텐츠는 2019년 9월에 발간된 <카이젠 저니>의 본문 내용을 큐레이터의 시선으로 발췌하여 구성하였습니다.

시간이나 노력, 자금이 충분하다면 프로젝트의 최후까지 변경이 없는 정확한 계획을 세울 수 있을까? 그런 계획을 세울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초기 단계에 긴 시간을 투입해서 사용할 수 없는 세밀한 계획을 작성하는 것보다는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용 가능한 계획을 지속적으로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프로젝트가 진행되면 정보량이 늘어난다. 개발팀의 경험을 얼마나 활용할 수 있는지 등 다양한 정보를 발견하게 된다. 일반적으로 제품이 성장해 나가는 시간의 흐름과 함께 고객의 희망 사항도 증가한다. 항상 프로젝트 기간보다 할 일이 많아지게 된다. 결과적으로 멀티태스크가 되어, 전환 비용이 증가하고 소요 시간이 서서히 늘어나고 체력이 소모되고 실패가 늘어나며 재작업을 하게 되는 악순환이 발생한다.

 

프로젝트가 진행되면서 당초 계획의 윤곽과 달라지는 경우, 실행 불가능한 계획에 집착하기보다는 새로 획득한 지식을 계획에 적용해서 가치를 제공하는 데 주력하자. 초기 릴리스 계획을 작성했다고 해서 완성되는 것이 아니다. 스프린트별로 매번 릴리스 계획을 수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따라서 적극적으로 변경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