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중국의 가장 위험한 은행들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3

중국의 가장 위험한 은행들

콘텐츠 제공 파이낸셜 타임스 큐레이터 이기원 편집 임보라 번역 심재인
중국의 가장 위험한 은행들

중국 은행업계에 닥친 폭풍

해 질 무렵, 스모그 가득한 하늘 아래 중국 북동부 러스트 벨트 중심부에서 베이지색 작업복을 입은 선양공작기계(Shenyang Machine Tool) 직원들이 줄지어 회사 건물을 나서고 있다. 이 회사는 지역 경제의 기둥 역할을 하는 국유 기업으로, 연이은 적자에 허덕이고 있다.

 

이 장면은 35년 역사 동안 매일 반복되었던 평범한 하루의 마무리처럼 보이지만, 직원들은 이제 회사의 전성기가 끝났다는 것을 안다. 중국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중장비 수요를 끌어올렸던 제조 및 건설 호황이 사그라들고 있으며, 선양공작기계는 2013년 이후 2,900만 위안~5,300만 위안(한화 약 47억~86억 원)의 정부 보조금을 제외하면 매년 손실을 기록했다.

ⓒChad Peltola/Unsplash이름은 숨긴 채 '공(Kong)'이라는 성만 밝힌 한 직원이 말했다. 그는 30년 동안 이 회사에 몸담았으며 지금은 애프터 서비스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회사에서 지난 10년 동안 개혁을 이야기했지만 개인적으로는 큰 변화를 느끼지 못했습니다. 사람들은 이제 선반 기계를 사용하지 않아요. 우리는 시장에서 강제 퇴출당하고 있죠.

직원들은 회사가 성징은행(Bank of Shengjing)*으로부터 7800만 달러(한화 약 883억 원)의 대출을 받은 사실을 알지 못했다. 손실에 허덕이는 회사와 지방 은행의 만남은 중국 경제의 핵심 리스크로 부상했다. 중국은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부채 폭증으로 IMF 및 기타 감시 단체로부터 경고를 받은 바 있다.

* 선양을 성도(省都)로 두고 있는 랴오닝성의 최대 대출기관

 

이 문제는 선양공작기계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성징은행은 2014~2017년 중국 성 가운데 연평균 성장률이 가장 낮았던 랴오닝성 전체의 경제 리스크에 크게 노출되어 있다. 

출처: UBS / Jason Bedford ⓒFT선양공작기계 공장 단지 부근에는 그와 마찬가지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몇 곳의 국유 산업체가 있다. 국가가 통제하는 언론매체인 경제일보(Economic Daily)에 따르면, 북방 중공업(Northern Heavy Industries), 선양 송풍기 그룹(Shenyang Blower Works)을 비롯한 업체들도 성징은행으로부터 대출을 받았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