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4

1승 9패로 충분하다

1승 9패로 충분하다

10전 10승은 없다

Editor's Comment

- 이 리포트는 <조선일보> 주말 프리미엄 경제·경영 섹션 <위클리비즈>의 기사를 PUBLY 팀에서 선별하고 정제한 버전으로, 이번 챕터는 챕터 2 '2003~2008년, 불황 속 나 홀로 승리'에서 이어집니다. 
* 상단 이미지 ©Esaias Tan/Unsplash

 

제 2기는 해외 진출이라고 하셨습니다. 왜 해외에 진출해야 합니까. 그리고 지금까지 성적은?

한국도 마찬가지이지요. 일본은 고령화, 저출산少子化이 진행되면서 인구가 점점 줄고 있습니다. 국내뿐만이 아니라 해외로 진출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지요. 삼성·LG도 한국 국내 매출보다 해외 매출이 압도적으로 많지요. 소매업은 (문화가 다른 곳에서 성공하기 힘든) 가장 지역 밀착형인 업태이긴 합니다.

 

그래도 해외로 가는 길밖에 없지요. 서울 명동의 유니클로는 성공적입니다. 물론 흑자를 내고 있지요. 명동 매장보다 더 큰 한국을 대표할 만한 유니클로를 만들고 싶어요. 중국 상하이의 유니클로도 흑자를 내고 있습니다.

 

어떤 해외 기업을 벤치마킹하셨습니까?

미국의 SPA 브랜드인 갭GAP도 벤치마킹했고, 예전엔 미국의 리미티드브랜즈Limitedbrands, 영국의 막스&스펜서Marks&Spencer, 넥스트, 동남아시아의 지오다노 등.

 

갭이나 H&M과 비교할 때, 유니클로의 특징은?

우리는 베이직(기본형)이지요. 고품질에 패션성은 있지만, 베이직한 옷들을 판매하는 업태입니다. H&M은 '패션'을 파는 업태, 갭은 '아메리칸 라이프 스타일'을 파는 업태이지요. 각자 손님이 요구하는 분야가 다릅니다.

 

고령화 말씀을 하셨는데, 노인 고객을 잡기 위한 전략은?

전혀 없어요. 나도 고령자입니다만. (자신의 옷을 가리키면서) 이런 셔츠, 이런 바지, 이런 재킷을 입고 있는데, '그건 고령자용'이라고 하면 다시는 입고 싶지 않아요. 고령자 전략이란 탁상공론이지요.

 

2003년에 <1승 9패一勝九敗>란 책을 내셨습니다. 1승은 무엇이며, 9패는 무엇입니까?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91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강**

    야나이회장의 장점과 단점을 객관적으로 다뤄주어서 좋았습니다.
    야나이회장의 '유니클로'브랜드의 미션에 따라 의류업의 본질을 어떻게든 유지하고자 노력하는 모습, 소비자 관점으로 보는 자세는 어패럴업 뿐만 아니라 모든 업을 행함에 있어 기준이 되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Y**********

    편하게 읽다보니 전략까지 접근할 수 있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