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트렌드에서 깊은 인사이트까지, PUBLY만 알면 됩니다

멤버십을 이용하면 96개 리포트, 945개의 콘텐츠를 자유롭게 읽을 수 있습니다.

멤버십 더 알아보기
#4

하나의 목표를 향하여: 미드를 만드는 사람들(2)

문성환 문성환 외 1명
하나의 목표를 향하여: 미드를 만드는 사람들(2)
어시스턴트 에디터의 일

이번에는 어시스턴트 에디터의 일에 대해 소개하려고 합니다. 한국에서도 크게 흥행한 영화 <블랙 팬서Black Panther>의 어시스턴트 에디터 스티브 프리스틴Steven Pristin과 오랜 기간 팬들과 만나온 TV 드라마 <스타트렉: 디스커버리Star Trek: Discovery>를 담당한 존 멀린John Mullin을 만났습니다.

스티브 프리스틴, <블랙 팬서> 어시스턴트 에디터

스티브 프리스틴과는 AFI를 함께 다녔습니다. 전공별 정원이 최대 14명뿐이어서 수업을 듣는 학생들과 친하게 지낼 기회가 많았습니다.

 

졸업 후 어느 날 스티브에게서 연락이 왔습니다. 인디 영화에서 어시스턴트 에디터로 일하는데, 잠시 가족 일로 뉴욕에 다녀올 동안 일을 대신 해줄 수 있냐는 것이었습니다. 12살 천재 댄서 소년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브레이킹 브루클린Breaking Brooklyn>이란 작품이었습니다.

 

당시 에디터는 클라우디아 카스텔로Claudia Castello였는데, 그는 라이언 쿠글러Ryan Coogler 감독과 여러 편 작업한 경험이 있었습니다.* 이때의 인연으로 스티브는 라이언 쿠글러가 연출한 <블랙 팬서>에 참여했습니다. 일 년여 동안 영화 작업을 마친 스티브를 만나, 그가 느낀 영화와 TV 작업에 대해 물었습니다.

* <오스카 그랜트의 어떤 하루Fruitvale Station>와 <크리드Creed>에서 감독과 에디터로 함께 일했다. <오스카 그랜트의 어떤 하루>는 지하철 역에서 경찰관의 총에 맞아 숨진 흑인 청년의 실제 이야기를, <크리드>는 복싱 선수의 투혼을 담은 영화다. 

스티브 프리스틴, <블랙 팬서> 어시스턴트 에디터

Steven Pristin, Assistant Editor at <Black Panther>

TV 드라마 <틴 울프Teen Wolf>와 영화 <블랙 팬서>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영화와 TV의 작업 방식을 비교해 보고자 한다.

<블랙 팬서>에 대해 내가 말할 수 있는 범위가 어디까지인지 모르겠다. 자세히 이야기하지 못해도 이해해주길 바란다.*  

* 스티브는 보안상의 이유로 <블랙 팬서>에서 일한다는 사실을 상당 기간 발설하지 말 것을 지시받았다.

영화 작업을 하는 동안 하루 일과가 어땠는가? TV 드라마를 할 때와 많이 달랐나?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4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강**

    현장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들어볼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흔히 노출되는 영역이나 사람들이 아니기에 디테일한 정보의 정리와 전달은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