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1

프롤로그: 오슬로의 검은 머리 기자

프롤로그: 오슬로의 검은 머리 기자

오슬로의 검은 머리 기자

오슬로 이노베이션 위크(Oslo Innovation Week)는 새로운 목소리와 혁신의 실천을 끌어낸다. 전 세계의 연사, 전문가, 기업가, 투자자, 스타트업과 혁신가를 모아 문제를 해결하고 협력하며 지속가능한 변화를 이끄는 데 도전한다.
- OIW 2017 소개 글 중에서

스타트업 축제의 대명사격인 핀란드의 '슬러시(SLUSH)'는 익히 알고 있었다. 하지만 이웃한 노르웨이에서 기술(tech)과 혁신을 논하는 페스티벌이 열린다는 건 미처 몰랐다. 오슬로 이노베이션 위크(Oslo Innovation Week, 이하 OIW)를 우연히 알게 된 건 2017년 7월이었다. 흔치 않은 취재 기회임을 직감했다. 주최 측과 회사에 취재 허가를 받아 오슬로행 티켓을 예약했다.

 

행사 열흘 전, 오슬로시의 관광 업무를 담당하는 비지트 오슬로(Visit Oslo)에서 '오슬로 패스'의 4일 치 코드를 보내왔다. 스마트폰에 미리 앱을 깔아놓고 코드 번호만 입력하면 24시간 동안 대중교통과 박물관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마법의 어플이었다.

오슬로 패스 화면 일부 그 외에 함께 추천받은 비지트 오슬로 앱은 날짜별, 종류별 즐길 거리가 보기 좋게 정리되어 나와서 또한 유용했다. 비지트 오슬로 담당자는 공항에서 숙소까지 이동할 땐 flytoget 앱을 사용하라고도 안내해줬다. 앱을 깔고 공항철도 티켓을 미리 구매할 수 있다는 거다. 앱 3종 덕분에 초행길이 두렵지 않았다.*

* 참고로 비지트 오슬로 앱에 담긴 모든 관광 정보와 상품은 마이리얼트립 앱에서도 '오슬로'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마이리얼트립에는 같은 내용이 한글화 돼 있다.

 

출장 며칠을 앞두고 OIW 홍보담당은 인터뷰 약속을 잡는 업무를 포함해 모든 일을 도와줄 나만의 전담 발런티어가 배정됐다는 기쁜 소식도 전해왔다.

 

마침내 2017년 9월 24일 핀에어 항공편으로 헬싱키를 거쳐 오슬로에 도착했다. 공항철도(flytoget)에 탑승해 오슬로 중앙역으로 향하는 길엔 와이파이가 빵빵하게 터졌다. 오슬로도 IT 인프라가 잘 갖춰진 도시임을 증명하는 듯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226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구**

    정직하게 있는 그대로를 그리고 다양성을 추구하는 균형이 새로움을 만들어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과정이 흥미로웠습니다.

  • 노**

    현장에서 느낀 감정들을 진득하게 들으며 공감할 수 있었다. 그 생각에 동의하는 것은 아니지만, 글에서 느껴지는 기자의 깊은 고민과 정리가 진심으로 느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