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키 다케노부

러닝 테크놀로지 기업 〈트라이온〉의 창업자. 1년 안에 마스터하는 집중형 영어 회화 프로그램 '토라이즈(TORAIZ)'를 운영한다. 토라이즈는 서비스 시작 1년 만에 흑자를 달성하고, 수강생 수는 1,500명에 달할 정도로 급성장했다. 그러나 규모의 급성장보다 더 주목받은 것은 그의 시간 관리 비결이었다. 장시간 노동이 일상인 영어 학습 업계에서 야근이 거의 없는 회사(월평균 야근 4시간)를 실현해냈기 때문이다. 그는 지금도 매일 정시 퇴근하면서도 압도적인 속도와 생산성 높은 일 처리로 일과 삶 모두에서 충실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도쿄대학교 경제학부를 졸업한 후 종합 부동산 회사인 미쓰비시지쇼를 거쳐 소프트뱅크에 입사했다. 전 세계에서 바쁘기로 손꼽히는 손정의 회장의 비서실장으로 일하며 그의 시간과 업무를 관리했다. '목표를 이뤄내는 강력한 시간 관리법'은 바로 이때의 경험을 토대로 구축한 강력한 실천법이다. 지은 책으로 《초고속성장의 조건 PDCA》《10초 만에 이기는 보고서》《왜 나는 기회에 집중하는가》《손정의처럼 일하라》《손정의 경영을 말하다》《직장인 생존 영어, 1년 만에 끝낼 수 있다》 등이 있다.

로딩 실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