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온

퍼블리 Product Designer

'나의 디자인이 정말 사용자의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고 있을까?'의 오랜 고민의 답을 찾고자 퍼블리에서 프로덕트디자이너로 일하게 되었습니다. 좋은 팀과 함께 성장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