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22

solco / 100% 초콜릿 카페 - 아는 것이 맛이다

solco / 100% 초콜릿 카페 - 아는 것이 맛이다

들어가며

“취향은 구분하고, 분류하는 자를 분류한다.” 

프랑스 사회학자 피에르 부르디외의 《구별짓기》의 서문에 나오는 내용입니다. 개인이 가지는 취향이 개인이 속한 계급을 규정하고, 상위 계급으로 분류된 개인들은 아름다움과 추함을 구별함으로써 다른 계급과 자신을 구분한다는 뜻입니다. 자본이 주도하는 산업사회에서는 돈과 권력이 다른 배경을 만들고, 다른 배경이 개인의 다른 취향을 낳습니다. 즉, 개인이 가지는 문화 취향은 개인의 고유한 것이 아니라 개인이 속한 계급의 문화적 취향일 뿐이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이제는 자본보다 지식이 사회를 주도하는 시대입니다. 지식은 자본과 달리 계급을 구별하기보다는 모든 사람이 다양한 문화를 접할 기회를 만들어냅니다. 이제 개인의 취향은 돈과 권력에 의해 규정되는 계급의 취향이 아니라, 개인의 의지에 따라 고유한 것이 될 수 있는 시대가 된 것입니다. 취향의 시대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건 전문가들입니다. 지식을 가진 전문가들은 문화를 ‘접하는 것’과 ‘이해하는 것’ 사이의 격차를 좁히면서 일반인이 가질 수 있는 취향의 저변을 넓힙니다. 

100% 초콜릿 카페의 내부 벽면은 바 초콜릿을 연상시키는 정사각형 모양의 타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트래블코드

매장은 작지만 전문성만큼은 탄탄한 solco 매장입니다. ⓒ트래블코드

취향의 도시 도쿄에는 제과업체 메이지가 운영하는 ‘100% 초콜릿 카페’와 소금 전문가가 운영하는 ‘solco’가 있습니다. 단순히 여러 종류의 초콜릿과 소금을 판매하는 보통의 상점과 달리, 100% 초콜릿 카페와 solco는 단맛과 짠맛에 종류와 기준이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100% 초콜릿 카페와 solco는 단맛과 짠맛의 세분화를 통해 고객들이 느낄 수 있는 단맛과 짠맛을 수십 가지로 확장합니다. 체계적인 경험이 반복되면 이해가 되고, 이해가 깊어지면 취향이 생깁니다. 100% 초콜릿 카페와 solco는 널리 알려졌지만, 깊이 알려지지 않은 분야에 대한 체계적인 전문성으로 취향에 밀도를 더합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378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J****************

    읽고나서 친구 손을 잡고 도쿄 여행을 조만간 꼭 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막 스타트업을 시작한 탓에 아직 서툴긴 하지만, 조그만한 것에도 영감과 아이디어를 많이 얻는 편이거든요. 직접 보고 경험해보면서 이 책에 담긴 저자의 통찰과 더불어, 그때그때 떠올리는 생각과 실천으로 꽉 채우는 여행이 될 수 있을 것 같아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E***********

    세상을 보는 눈이 길러지는 느낌이 드네요. 만족합니다!

총 32개의 챕터 220분 분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