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이토야 - 가장 비싼 땅에 우뚝 솟은 문구점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9

이토야 - 가장 비싼 땅에 우뚝 솟은 문구점

이토야 - 가장 비싼 땅에 우뚝 솟은 문구점

들어가며

 

 

필름회사 전성시대가 있었습니다. 미국의 코닥, 독일의 아그파, 일본 후지필름의 시장 지배력은 막강했습니다. 하지만 디지털카메라 시대가 열리자 필름회사들은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고 무너졌습니다. 살아남은 건 일본의 후지필름. 하지만 필름 사업을 대폭 축소했고, 신사업인 화장품 사업으로 탈출구를 찾았습니다. 후지필름은 안티에이징 화장품 브랜드인 ‘아스타리프트’를 출시해 1년 만에 100만 개를 판매하고, 세계 뷰티 어워즈 6관왕을 수상하며 화장품 사업을 통해 부활에 성공합니다.

 

필름을 만들던 회사에서 화장품을 출시한 것이 낯설어 보일지 모릅니다. 하지만 필름과 화장품 사이에는 콜라겐이라는 공통분모가 있습니다. 콜라겐은 필름의 산화 현상을 막는 역할뿐만 아니라 피부 노화를 방지하는 역할도 합니다. 70년 넘게 필름을 연구하며 콜라겐 성분을 개발했던 후지필름이 화장품 사업에서도 두각을 나타낼 수 있는 이유입니다. 핵심역량을 정의하고 활용하는 능력이 남달랐기에 회생이 가능했습니다.

 

후지필름 사례처럼 디지털 시대에 아날로그 기업이 살아남기 위해서는 변신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하지만 아날로그라는 이유로 기존 사업을 버리고 새로운 사업을 찾는 것만이 방법일까요? 100년이 넘은 문구점 ‘이토야’는 기존 사업을 포기하지 않으면서도 시간을 이길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평가

현재까지 881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E***********

    세상을 보는 눈이 길러지는 느낌이 드네요. 만족합니다!

  • J****************

    읽고나서 친구 손을 잡고 도쿄 여행을 조만간 꼭 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막 스타트업을 시작한 탓에 아직 서툴긴 하지만, 조그만한 것에도 영감과 아이디어를 많이 얻는 편이거든요. 직접 보고 경험해보면서 이 책에 담긴 저자의 통찰과 더불어, 그때그때 떠올리는 생각과 실천으로 꽉 채우는 여행이 될 수 있을 것 같아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총 32개의 챕터 220분 분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