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Tokyo 아티스트를 위한 러브호텔: The World News (4)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5

Tokyo 아티스트를 위한 러브호텔: The World News (4)

콘텐츠 제공 아레나 옴므 플러스 큐레이터 박지호 편집 정지혜
Tokyo 아티스트를 위한 러브호텔: The World News (4)

지바현에 아티스트가 쉬어가는 러브 호텔이 있다.

일본의 독특한 문화 중 '러브 호텔'을 꼽을 수 있다. 한국의 모텔과 비슷한 개념이다. 시대와 지역에 따라 각양각색의 형태로 발전해온 러브 호텔은 한국 모텔보다 더 호화로운 외관, 시설, 다양한 콘셉트가 상상과 상식을 초월한다. 길지 않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물론 해외 아티스트들도 기묘하고 매력적인 소재로 다루곤 한다.

 

아티스트의 창작을 위한 러브 호텔이 실제로 존재한다. 지바현 마쓰도시의 '파라다이스 에어(PARADISE AIR)'다. 'AIR'는 '아티스트 인 레지던스(Artist in Residence)'의 약자로, 아티스트들이 일시적으로 머무르며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는 시설이다. 파라다이스 에어는 도쿄에서 전철로 15~20분 거리인 마쓰도역에 위치한다. '라쿠엔(낙원)'이라는 이름의 파친코*를 갖춘 폐 러브 호텔을 리모델링해 2013년 문을 열었다.

*일본의 도박 게임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평가

현재까지 265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민**

    최근 이슈 및 트렌드를 짧지만 임팩트있게 구성해주시고 다뤄주셔서 감사합니다.

  • 윤**

    전 세계의 다양한 소식을 간결히 알 수 있어 좋았습니다. 회사에서 대화나 미팅할 때 유용할 듯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