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염소 요가

LA에서는 염소와 함께 요가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미국의 어느 한 작은 농장에서 시작된 염소 요가(Goat Yoga). 말 그대로 염소들과 함께 요가를 하는 거다. 건강에 관심이 많은 LA 힙스터들이 이런 흥미로운 트렌드를 놓칠 리 없다. LA 곳곳에는 수많은 요가 스튜디오가 있지만, 염소와 함께 요가를 할 수 있는 곳은 드물다. 그래서 보통은 주말에 워크숍 개념으로 염소 요가 클래스를 열거나 직접 염소 농장을 찾아가서 체험한다.

 

염소 요가는 우선 잔디밭에 매트를 깔고 시작한다. 흐름은 일반적인 요가와 비슷하다. 차이라면 그 농장에 사는 염소들이 자유롭게 뛰어놀면서 요가를 하는 사람과 교감한다는 것이다. 스바아사나(견상&개 자세), 발라아사나(아기 자세), 브리지, 플랭크 등 다양한 동작을 하면 염소가 등 위로 올라와 마치 고양이가 '꾹꾹이'를 하듯 동물과 가까이서 무언의 소통을 하게 된다. 게다가 염소가 제법 무거워 플랭크 자세를 할 때 등에 올라오면 운동 효과가 배가된다는 장점도 있다.

염소 요가(Goat Yoga) ⓒ이소민들판에서 동물과 교감하다 보면 잡생각을 떨칠 수 있고, 요가 스튜디오의 딱딱한 바닥이 아닌 푹신한 잔디밭과 높은 하늘을 마주하며 요가를 하면 새로운 영감을 얻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