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버핏 투자의 핵심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4

버핏 투자의 핵심

콘텐츠 제공 버핏클럽 큐레이터 황준호 편집 권도영
버핏 투자의 핵심

인터뷰: 최준철 VIP투자자문 공동대표

Interviewer 염지현

<중앙SUNDAY> 기자.
경제부에서 금융·재테크 분야를 맡고 있다. 잘 벌고 잘 쓰는 방법에도 관심이 많다. 개인은 물론 기업이 지속적으로 돈을 벌어서 사회로 환원하는 이야기를 취재할 때 보람을 느낀다.

최준철 VIP 투자자문 공동대표 ⓒVIP투자자문

한국의 대표적인 2세대 가치투자자로 꼽히는 최준철 VIP 투자자문 공동대표. 그가 가치투자 전략을 시장에서 검증받아온 지 15년이 지났다. '리틀 버핏'으로 불려도 손색이 없는 최 대표의 투자철학과 성공 스토리, 요즘 관심 있게 보는 종목, 향후 장세 전망을 들어봤다.

 

염지현(이하 생략): 직원을 채용할 때 공통 질문이 있다고 들었습니다.

최준철(이하 생략): '투자란 무엇인가'를 묻습니다. 투자 리스크를 낮추려는 의지와 철학을 갖고 있는지 알아보기 위한 거죠.

 

최근 해외 인턴을 뽑을 때는 버핏을 사로잡을 수 있는 4페이지 분량의 기업 보고서를 작성해보라고 했습니다. 화려한 이력서보다 제대로 기업을 분석할 줄 아는 시각이 중요해요. 대학 시절 주식 투자 동아리에서 활동한 경험에도 높은 점수를 줍니다.

가치투자란 무엇인가요?

좋은 기업을 싸게 사는 것입니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게 투자 리스크 낮추기입니다. 단기간에 높은 이익을 기대할 수 있는 기업보다 싼 가격, 배당 등으로 리스크가 줄어든 기업을 선호합니다. 이 중에서도 비즈니스 모델이 뛰어난 기업을 찾는 데 가장 많은 공을 들입니다. 가치투자 이론의 창시자인 벤저민 그레이엄보다 워런 버핏식 투자에 더 영향을 받았다고 볼 수 있죠.

 

버핏도 초기엔 스승인 그레이엄을 좇아 '돈을 잃지 않는 투자'를 했습니다. 예를 들어 기업이 청산되더라도 건질 수 있는 가치가 현 주가보다 큰 기업을 주로 담았죠. 그러다가 1970년 이후 리스크가 낮으면서도 기업 경쟁력이 뛰어난 기업에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1988년 투자한 이후 현재까지 보유 중인 코카콜라가 대표적인 사례죠.

매도 시기도 중요하지 않나요?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