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Music 블랙핑크는 왜 미국에서 통할까: The Critique (4)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8

Music 블랙핑크는 왜 미국에서 통할까: The Critique (4)

콘텐츠 제공 아레나 옴므 플러스 큐레이터 박지호 편집 정지혜
Music 블랙핑크는 왜 미국에서 통할까: The Critique (4)

미국에서도 '뚜두뚜두'가 울려 퍼진다. 방탄소년단이 지나간 자리에 블랙핑크가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북미에 불어닥친 방탄소년단의 인기는 팝의 본고장에서 K-팝의 위상이 기존의 하위문화적 테두리를 뛰어넘어 주류의 위치를 위협하는 단계에 이르렀음을 보여주고 있다. 물론 이 과정은 정공법이라기보다는 팬덤과 뉴 미디어를 통한 게릴라 전술의 성격을 띤다.

 

중요한 것은 어떤 식으로든 경쟁할 수 있는 모델을 제시했다는 사실이며, 과연 누가 이들의 의미 있는 성과를 이어나가 일회성 성공에 그치지 않게 만들 것이냐 하는 데 관심이 쏠린다. 현지에서는 GOT7과 NCT 등 보이 밴드를 유력한 후발 주자로 거론하고 있다.

 

충분히 납득할 만한 후보들이지만 숫자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현재 미국에서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과 싱글 차트인 핫 100을 동시에 점령한 그룹은 방탄소년단을 제외하고는 단 한 팀, 블랙핑크뿐이다. 과거 수많은 보이 밴드들이 번번이 좌절한 차트의 문턱에 아직 정규 앨범도 내놓지 않은 걸 그룹인 블랙핑크가 단 세 장의 싱글과 한 장의 EP만으로 기록을 써내려가고 있는 것이다.

*관련 기사: 걸그룹 블랙핑크 ‘뚜두뚜두’, 빌보드 싱글차트 55위 올라 (동아닷컴, 2018.6.27)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평가

현재까지 299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황**

    아레나답게, 트렌드의 변화를 짧으면서도 내용이 꽉 찬 컨텐츠들로 명쾌하게 보여준 장이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제가 평시에 관심을 덜 가지는 분야들도 골고루 찝어주어, 편향되기 쉬운 시각을 중립적으로 해주는 데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 정**

    지난달호에 이어서 이번에도 유익했습니다!
    다음달호도 기대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