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올바르지 않은 내용, 오탈자 등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알려 주세요. 보내주신 내용은 저자에게 검토를 요청하겠습니다.

검토 결과는 독자님의 이메일로 회신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입력해주세요.

  • 이메일

    {{ userEmail }}

  • 챕터 제목

    England-London 런던의 £18 시에스타: The World News (4)

{{ errors.first('content_error_request_text') }}

#6

England-London 런던의 £18 시에스타: The World News (4)

콘텐츠 제공 아레나 옴므 플러스 큐레이터 박지호 편집 장준우
England-London 런던의 £18 시에스타: The World News (4)

하루 두 잔의 커피로는 부족한 런더너들이 낮잠을 위한 소비를 시작했다.

지금 런더너들 사이에서 흥미롭고 어쩌면 현명한 소비 트렌드가 일어나고 있다. 피로한 몸과 마음을깨우기 위해 카페인에 의존하거나 24시간 짐을 이용하는 대신 하루 한 시간의 낮잠으로 셀프 케어를시작한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

 

영국의 노조 단체는 출퇴근 시간이 가장 많이 걸리는 도시로 런던이 꼽혔으며, 통근 시간이 2시간 이상 걸리는 사람들의 수가 지난 10년 동안 34% 증가했다고 보고했다.

ⓒ팝앤레스트

런던의 스타트업 기업인 팝 앤 레스트는 끊임없이 치솟는 영국의 부동산 가격과 주택 감소 위기로 도심지와 점점 멀어진 곳에 거주하는 젊은 세대를 위해 도심 속 휴식 공간을 만들었다. 젊은 회사원과 프리랜서들이 밀집한 런던의 이스트, 올드 스트리트와 쇼디치 사이에 위치한 이곳은 말 그대로 낮잠을 잘 수 있는 작은 공간이다.

 

웹사이트에서 원하는 날짜와 시간을 선택한 후 예약 요청 이메일을 보내기만 하면 된다. 시간은 최소 30분에서 최대 2시간까지 선택할 수 있으며 비용은 시간에 따라 8~25파운드 정도.

ⓒ팝앤레스트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평가

현재까지 311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김**

    전 세계 이슈 및 트렌드와 더불어 국내 이슈도 같이 모아 놓은것이 좋음

  • 김**

    처음 챕터1 편집장의 말, 챕터2 큐레이터의 말 편을 읽었을때는 보다 심도있는 콘텐츠를 볼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컸는데, 실제로 읽고나니 생각보다는 속보다는 겉만 다룬 것 같아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서울 밖에서 동시대적으로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서 접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매 월 발행되는 콘텐츠라 기대가크며 조금 더 깊이있게 다뤄주셨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좋은 콘텐츠 감사합니다!

총 19개의 챕터 56분 분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