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Y 멤버십 — 일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 서비스

한 달에 책 한 권 가격으로 모든 콘텐츠를 만나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7

에필로그: 야나이 다다시 회장 인터뷰 후기

에필로그: 야나이 다다시 회장 인터뷰 후기

인터뷰를 준비하며

Editor's Comment

- 이 리포트는 <조선일보> 주말 프리미엄 경제·경영 섹션 <위클리비즈>의 기사를 PUBLY 팀에서 선별하고 정제한 버전으로, 이 글은 2017년 10월, 뉴욕에서 야나이 다다시 패스트리테일링 회장을 인터뷰한 조선일보 최원석 기자가 2017년 11월 20일에 작성한 기자 노트를 재구성했습니다. 원문은 이곳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 상단 이미지 ©Steve Johnson/Unsplash

 

<위클리비즈> 2017년 11월 18일 자 야나이 다다시 회장 인터뷰 기사에 대한 후기를 올려 봅니다.

 

야나이 회장은 유니클로의 지주회사인 패스트리테일링의 창업자이죠. 그리고 2017년 현재 패스트리테일링 회장이자 CEO 겸 사장입니다. 사실상 유니클로의 전부이면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현역입니다. 내후년이면 칠순인데 말입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아주 극명한 장단점이 있습니다. 야나이 회장을 직접 만나면서, 그리고 유니클로의 역대 행사 가운데 가장 중요한 행사였다는 이번 뉴욕 행사(2017년 10월 24일)에 참가해 유니클로의 여러 사람들을 만나고 여러 가지를 경험하면서 느낀 유니클로의 장점과 단점 그리고 세계와 한국의 어패럴산업에 대한 제 생각을 말씀드려 보겠습니다.

 

이번 인터뷰는 성사가 쉽지 않았습니다. 6개월 넘게 여러 가지 방법으로 요청을 하고 기안서를 보냈었는데요. 반복해서 보낸 기안서의 핵심은 "나는 유니클로를 잘 이해하고 있으며, 유니클로 기사를 한국에서 가장 잘 쓸 수 있다. (사실인지는 모르겠지만 진심으로 그렇게 믿고 기안서를 보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야나이 회장은 나랑 인터뷰를 해야 한다."는 것이었죠.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294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강**

    야나이회장의 장점과 단점을 객관적으로 다뤄주어서 좋았습니다.
    야나이회장의 '유니클로'브랜드의 미션에 따라 의류업의 본질을 어떻게든 유지하고자 노력하는 모습, 소비자 관점으로 보는 자세는 어패럴업 뿐만 아니라 모든 업을 행함에 있어 기준이 되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Y**********

    편하게 읽다보니 전략까지 접근할 수 있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