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트렌드에서 깊은 인사이트까지, PUBLY만 알면 됩니다

멤버십을 이용하면 96개 리포트, 945개의 콘텐츠를 자유롭게 읽을 수 있습니다.

멤버십 더 알아보기
#4

슬러시를 알면 스타트업 생태계가 보인다

박솔잎 박솔잎 외 1명
슬러시를 알면 스타트업 생태계가 보인다
큰 그림으로 봐야 한다

슬러시의 이면을 취재하면서 많은 앙트러프러너와 스타트업 연구자를 만났습니다. 이들은 하나같이 슬러시의 정신과 구조에 대해 매우 친절하게 설명해주었습니다. 비록 자신을 홍보하는 일은 어려워한다는 핀란드 사람들이지만, 슬러시라는 주제에 대해서는 달랐습니다.

 

그중 저에게 가장 많은 인사이트를 준 사람이 투오마스 폴라리(Tuomas AJ Pollari, 이하 폴라리)입니다. 그는 핀란드 외교관으로 일하던 당시 외국의 정부 관계자들에게 핀란드 스타트업 산업 현황에 대해 여러 번 설명해주었다고 합니다. 이러한 배경 덕분에 그는 스타트업 생태계와 형성 과정에 나름의 관점과 지식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슬러시만으로 슬러시를 설명하긴 어렵습니다. 훨씬 더 큰 그림으로 이 현상을 바라보아야 합니다. 나아가 핀란드 사회 정책과 교육, 문화의 저변에 걸쳐 분출된 '혁신에 대한 요구' 또한 함께 봐야 합니다." - 폴라리

 

핀란드는 1990년대부터 꾸준히 ICT(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Technologies) 중심의 고부가가치 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해왔습니다. 그중 혁신산업투자자금 부서(The Finnish Funding Agency for Innovation, 이하 Tekes)는 2007, 2008년을 기점으로 창업 육성 정책으로 시선을 돌리기 시작합니다.  

 

결정적인 계기는 미국과 이스라엘에 비해 핀란드의 신생 기업 수가 현저히 적다는 인식 때문이었습니다. 정부는 대기업 중심의 경제 구조 그 다음을 준비해야 한다는 위기감을 감지했습니다. 2천 년대 후반, 아직 노키아(Nokia)*가 건실하게 사업 중이던 시기의 일입니다. 

* 1998년부터 13년 동안 휴대전화 시장 1위 자리를 지켰으나, 스마트폰 중심의 모바일 시장 대응에 실패하며 2013년 휴대전화 사업부를 매각. 2000년 기준 매출액은 핀란드 국내총생산의 20%, 1998~2007년 수출액 중 약 ⅕ 비중을 차지. - PUBLY

 

핀란드 스타트업 생태계를 지원하고 있는 정부부처와 공공기관들 Ⓒ투오마스 폴라리

핀란드는 오랜 식민 지배(13~18세기 스웨덴령, 19세기 러시아령) 시기를 겪은 나라입니다. 러시아 혁명 후 독립했으나 이념 분쟁 때문에 내전을, 러시아의 침략 때문에 방어전을 치루느라 국가는 혼란스러웠습니다. 심지어 2차 대전 당시 독일군의 동맹국으로 나섰기에 종전 후 막대한 배상금을 내야 했습니다.

 

PUBLY 멤버십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멤버십 더 알아보기

독자 리뷰

현재까지 137명이 읽은 콘텐츠입니다

  • J**********

    스타트업 종사자로서, 핀란드라는 국가와 우리나라 간의 공통점과 차이점에 초점을 맞춰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 제가 나아갈 방향에도 많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좋은 콘텐츠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한국에도 슬러시 같은 행사가 만들어지고 세계가 주목하는 데 기여해서 이런 취재 컨텐츠가 나올 수 있게 일조하고 싶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