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장, 바뀔 수 있을까?

박경아 박경아 외 1명
광고 시장, 바뀔 수 있을까?

블록체인이 광고를 만났을 때 - 마케터가 알아야 할 블록체인 광고

지금 예약하기

이 콘텐츠는 현재 예약판매 중인 블록체인이 광고를 만났을 때 - 마케터가 알아야 할 블록체인 광고의 미리보기 글입니다. 7월 26일 17시 00분까지 예약할 수 있습니다.

지금 예약하기
중앙화된 세계와 변화의 시작

Editor's Comment

구글과 페이스북의 양강 체제, 실체를 알 수 없는 중개인과 부정 광고가 존재하는 비효율적인 광고 시장. 무료라는 이유로 제대로 신경 쓰지 않는 유저 프라이버시 등 블록체인은 과연 현재 인터넷 광고 시장이 가지고 있는 문제들을 해결할 기술이 될 수 있을까요?

'블록체인이 광고를 만났을 때 - 마케터가 알아야 할 블록체인 광고'의 첫 번째 미리보기를 통해 박경아 저자가 그동안 일하면서 느낀 광고, 마케팅 시장의 문제점과 대안으로서의 블록체인을 이야기합니다.

전문이 실린 리포트는 6월 1일(금) 오후 5시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예약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바로 가기]
* 상단 이미지 ©Aidan Hancock/Unsplash

일본 모바일 게임회사에서 모바일 게임 마케터로 일하던 저는 본사의 소개로 우연히 미국 모바일 광고 스타트업과 일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당시 제가 다니던 회사는 글로벌 SNS 플랫폼을 지향하며 미국, 유럽 등지에 지사를 설립하며 게임은 물론 글로벌 광고 사업 역시 적극적으로 확장했고 한국 광고 시장에도 관심이 많았습니다.

 

한국은 스마트폰이 등장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기라서 몇 개의 토종 애드 네트워크와 리워드 앱이 모바일 광고 시장의 전부라 할 수 있는 초기 상황이었습니다. DSPDemand Side Platform*라는 말 자체가 생소할 정도로 우리나라에는 '기술 기반 플랫폼'이 없었습니다. 새로운 기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이 일을 계기로 처음으로 광고 산업에 발을 들이게 되고, 한 번도 가본 적이 없는 미국에도 가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 광고주 입장에서 가장 효율적인 광고 구매를 돕는 플랫폼. 실시간(real-time bidding, RTB) 및 비실시간 인벤토리(광고 상품의 판매 단위 중 하나)로부터 광고를 구입해 최적화함.

 

결국 회사는 한국 시장에 매출이 안 나온다는 이유로 몇 달 만에 사업을 정리했습니다. 한편 저는 미국 개발사의 한국 모바일 게임 시장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고 무작정 에이전시를 설립했습니다. 그리고 언젠가 기술을 이용한 광고 플랫폼을 만들어 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일을 저질러만 놓고 열심히 못한 걸까요? 그 사이 해외 광고주를 상대하는 에이전시가 늘어나고,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은 소수 퍼블리셔와 중국 업체로 재편되었습니다. 또한 해외 광고주들의 문의가 예전 같지 않음을 느꼈습니다. 그러던 차에 저와 비슷하게 해외 앱 광고주들의 국내 마케팅을 지원하는 해외 에이전시가 블록체인 ICOInitial Coin Offering* 마케팅을 지원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블록체인에 처음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초기 자금조달을 위해 코인을 판매하는 것. 투자 자금을 마련한다는 점에서 주식시장의 IPO(Initial Public Offering)에 비유한다.

 

블록체인은 우리나라에는 비트코인 열풍으로 잘 알려진 기술이고, 저 역시 처음에는 비트코인과 관련된 새로운 기술 정도로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이더리움 백서나 블록체인 관련 책, 해외 기사 등을 통해 알면 알수록 우리가 그동안 살고 있던 세상을 바꿀 수도 있는 기술이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물론 기술은 항상 그 자체보다 어떻게 쓰이는지가 중요하다는 전제 하에서의 이야기입니다.

 

그 사이 블록체인 신봉자라도 된 걸까요? 지난 3월 페이스북의 캠브리지 애널리티카(CA) 스캔들*을 보면서 제 머리 속에는 '드디어 올 것이 왔구나?'라는 생각이 스쳐 지나갔습니다.

* 관련 기사: 5000만명 정보 샌 '데이터 스캔들' … 최대 위기 맞은 페이스북 (중앙일보, 2018.3.21)

 

스캔들의 발단은 'This is Your Digital Life'라는 페이스북 앱이 정보 제공에 동의한 사용자 27만 명뿐 아니라 그 친구에 해당하는 약 5천만 명의 정보를 지난 미국 대선에 이용했다는 것인데요. 정보 제공에 동의한 사용자뿐만 아니라 그 친구들이 올린 포스트, 좋아요, 내용까지 알 수 있는 페이스북의 데이터 정책과 그렇게 얻은 정보를 사용자 동의도 없이 다시 제3자인 정치 리서치 업체 캠브리지 애널리티카에 제공한 것이 문제였습니다.

 

물론 두 번째 부분은 페이스북의 직접적인 잘못은 아니지만 사용자가 제공하는 막대한 정보를 가진 페이스북이 이를 다루는 데 있어 소홀했던 것은 사실입니다. 이에 미국에서는 왓츠앱 공동 창업자인 브라이언 액턴, 일론 머스크 등 유명인이 동참한 #DeleteFacebook 운동이 일어났고, 페이스북은 며칠 만에 시가총액 수십 조원이 사라지는 사태를 맞이하기도 했습니다.©Brian Acton/Twitter다행히 페이스북 CEO 저커버그가 미 의회 청문회에서 사용자 정보관리에 있어 소홀함을 인정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함에 따라 사태는 진정된 듯합니다. 하지만 페이스북이 처음 등장했을 때만 해도 이렇게 막대한 데이터를 쌓으면서 광고 ROI가 가장 높을지 누가 알았을까요?

 

어쩌면 우리는 페이스북을 비롯해 뉴스, 블로그, 동영상 등 많은 인터넷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하는 대가로 내 정보가 (암묵적으로) 이용되거나 광고에 노출되는 것을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프라이버시 데이터에 대한 권한은 모두 넘겨준 상황이고, 내 정보가 어떻게 이용되는지 정확히 알 수 없습니다.

 

페이스북, 구글과 같은 업체는 수십억 명의 사용자와 그들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전 세계 인터넷 광고 시장의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또한, 마케터에게 상세 타겟팅 옵션을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데이터를 자신들의 영향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한편 스스로 광고 성과를 매기는 셀프 리포팅self-reporting을 통해 모든 광고 성과를 제어하면서도 그 이면의 사용자 정보 관리에는 허술한, 아이러니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지금껏 당연히 여겨온 이들의 중앙화된 서비스는 탈중앙화decentralization를 핵심 가치로 하는 블록체인과는 정반대입니다. 블록체인 세상에서 페이스북과 같은 중개인의 존재는 희미합니다.

서비스의 주인은 우리이고,
데이터는 나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페이스북 스캔들이 터졌을 때 블록체인 기반 SNS로 유명한 스팀잇Steemit 같은 서비스가 재빠르게 '페이스북이나 구글의 저격수'를 칭하는 PR 기사에 열을 올린 것도 이러한 이유 때문입니다.

 

가상화폐의 신뢰성을 떠받치는 블록체인은 이제 사람들이 데이터를 저장하고 거래하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하며 새로운 인터넷 패러다임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블록체인은 금융을 넘어 소셜 미디어, 블로그, 뉴스,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 시도되고 있으며 이들은 모두 기존 서비스의 변화를 위한 파괴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블록체인이 광고 시장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

한국의 초기 온라인 광고 시장은 네이버라는 포털이 제공하는 검색과 배너 광고에 대한 의존도가 큰 대신, 구글의 애드센스AdSense가 차지하는 비중은 그다지 크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모바일 광고를 집행하면서 이제는 구글과 페이스북이라는 두 글로벌 업체의 존재감이 커지는 가운데 시장 자체는 물론 프로드fraud, 부정광고까지 글로벌해지고 있다는 점을 느낍니다.

모바일 광고 시장은 리워드를 거쳐 애드 네트워크, DSP, SSPSupply Side Platform 등 프로그래매틱 바잉programmatic buying*으로 발전하는가 싶더니 역시 어필리에이트affiliate**라는 장벽에 걸려 실제로 어디에 광고가 나오고 얼마나 많은 중개인들이 존재하는지 모르는 문제를 겪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는 해외 온라인이나 모바일 광고 시장도 마찬가지입니다.

* 전화나 이메일 등을 이용한 광고 구좌 구매가 아니라 데이터에 기반한 자동구매 방식. 실시간(RTB) 입찰 및 비실시간 입찰 방식을 통한 구매를 모두 포함한다.

** 제휴 네트워크를 말하는 것으로 한 매체가 다른 매체에 광고를 리브로커링(re-brokering)함에 따라 실제 광고가 어디에 나타나는지 알기 어려운 구조이기 때문에 광고 사기의 주요 원인이 되고 있다.

 

현재 인터넷 광고 시장은 구글과 페이스북이라는 양강 체계, 온라인이든 모바일이든 실체를 알 수 없는 중개인들과 광고 사기로 인한 비효율성, 무료라는 이유로 제대로 신경 쓰지 않는 사용자 데이터와 프라이버시 등 큰 문제점을 안고 있습니다.

과연 블록체인은
현재 인터넷 광고 시장이
가지고 있는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을까요?
모든 광고 노출impression의 기록을 시도하는 광고 회계 장부에서부터 온라인 광고 직거래 마켓, 사용자가 자신의 관심사를 직접 설정하고 광고를 본 대가를 보상받는 브라우저, 자신의 일상을 올리고 원하는 광고에 참여함으로써 사용자가 보상 받는 소셜 네트워크 등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광고 프로젝트들이 나오고 있습니다.블록체인을 접목한 광고 프로젝트 사례들(Indahash, Mithril, BAT, MetaX)이들은 아직 초기 단계에 불과합니다. 그리고 광고 시장이 가진 모든 문제점을 해결하거나 페이스북 등 모든 소셜 미디어를 대체할 것이라고 생각하기도 어렵습니다. 하지만 기존 인터넷 광고 시장에 영향을 미칠 것이고, 앞으로 나올 광고 프로젝트도 이들의 영향을 받을 것입니다.

 

저커버그 역시 자신들의 서비스와 역방향이지만, 블록체인을 사람들에게 권리를 되찾아주는 새로운 생태계를 만들 수 있는 기술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이 블록체인을 활용해 가짜 뉴스를 잡아내거나 사용자 데이터 사용의 투명성을 높이고 혹은 그 데이터를 사용하는 대가를 사용자에게도 보상하는 완벽한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탈바꿈할지는 모르겠지만, 블록체인의 장단점을 연구해 페이스북을 '고치겠다(fix)'라고 합니다.*

* 관련 기사: Mark Zuckerberg Says It Will Take 3 Years to Fix Facebook (Wired, 2018.5.1)

 

참여와 공유를 표방하는 웹 2.0과 소셜 미디어가 등장했을 때 우리는 스스로 정보를 생산하고 공유할 수 있다는 사실에 기뻐했습니다. 한편 그 변화가 우리 생활은 물론 비즈니스 전반에 걸쳐 이렇게 깊숙이 영향을 미칠지 알았을까요? 블록체인의 등장으로 다시 한번 우리는 새로운 인터넷 비즈니스로의 변화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전 블록체인 전문가도 아니고 개발자도 아닙니다. 하지만 마케터에게 중요한 것은 기술 자체를 이해하는 일보다 그 기술로 인한 가치 변화와 비즈니스 환경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역량일 것입니다.

 

본 리포트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이란 무엇이고 어떤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지 살펴보고자 합니다. 그리고 해외 블록체인 기반 광고 프로젝트들을 분석해 봄으로써 앞으로 인터넷 광고 시장에 일어날 변화와 기회들을 생각해 보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블록체인이 광고를 만났을 때 - 마케터가 알아야 할 블록체인 광고]

 

블록체인의 핵심가치를 이해하고 블록체인 기반 최신 광고 프로젝트들을 분석해 봄으로써 머지않은 미래에 블록체인이 광고를 어떻게 변화시킬 수 있을지 상상해 보는 출발점이 되었으면 합니다.

블록체인이 광고를 만났을 때 - 마케터가 알아야 할 블록체인 광고

2018년 7월 26일 17시 00분까지 예약할 수 있습니다.

지금 예약하기
현재 101 명 예약 완료
박경아
박경아 STELLA/CEO

넥슨, EA 모바일, 그리코리아 등에서 모바일 게임 사업 및 마케팅을 담당했습니다. 2013년 미국 모바일 DSP와 일하게 된 계기로 광고 시장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으며 현재는 주로 해외 앱 광고주들의 국내 미디어 바잉과 마케팅을 돕는 소규모 에이전시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블록체인이 인터넷 광고업계가 가진 문제점들을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를 만들 수 있는 기술로 보고 블록체인을 활용한 사업기회를 적극적으로 탐색하고 있습니다.

손현
손현 PUBLY 에디터

서울에서 태어나 건축을 공부했습니다. 엔지니어링 회사에서 플랜트 엔지니어로 일하는 동안 매거진 B에 객원 에디터로 참여했습니다. 수영, 달리기, 글쓰기를 통해 '삶의 기쁨(joie de vivre)'을 추구합니다.